신작 영화 관람료 6000원 제주 첫 작은영화관 개관
신작 영화 관람료 6000원 제주 첫 작은영화관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는 제주 최초의 작은영화관이 8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작은영화관은 총사업비 19억원을 투입해 제주시 한림읍 한림체육관 야외공연장 부지에 2개의 상영관으로 조성됐다. 1관은 59석, 2관은 39석 규모로 최신 영사시스템을 갖췄다.

개관 첫 주에는 '왕의 남자'로 유명한 이준익 감독의 ‘자산어보’를 상영한다. 주연은 배우 설경구와 변요한이다. 조선 순조 1년 신유박해로 흑산도로 유배된 정약전의 이야기가 담겼다.

각종 영화제에서 트로피를 거머쥐며 아카데미 영화제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영화 ‘미나리’도 스크린에 오른다.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인 윤여정을 화면으로 만날 수 있다.

어린이들을 위한 월트디즈니사의 애니메이션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도 상영된다. 공유, 박보검 주연의 ‘서복’ 등 최신 기대작도 순차적으로 개봉될 예정이다.

올해 상반기 수요일~일요일까지 1일 1개관당 3회차로 운영된다. 월요일과 화요일은 휴관이다. 영화 상영시 좌석간 거리두기를 지켜야 한다. 영화관 내 음식물 섭취도 금지된다. 

관람료는 상업영화관의 70% 수준인 6000원이다. 65세 이상이나 장애인, 국가유공자, 4.3희생자 및 유족, 초등학생 이하는 추가 할인으로 5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자세한 상영 일정과 입장권 예매는 한림작은영화관 홈페이지(www.hallimcinem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ㅇㅇ 2021-04-06 14:02:23
성산이나 구좌에도 하나 지어줍써
39.***.***.1

도민 2021-04-05 20:45:50
6천원이면 엄청 저렴하네

제주시에도 만들어주세요 영화비 너무 비싸ㄷㄷㄷ

통신사 VIP 무료 예매권 아니면 영화보러가기도 부담스러운 요즘이네요
11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