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아름다운 길 정석항공로 유채꽃 잔치 성황리 열려
한국의 아름다운 길 정석항공로 유채꽃 잔치 성황리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객과 도민 모두가 환상적 꽃길에 매료

   

제26회 제주유채꽃잔치 참여행사 일환으로 서귀포시(표선면)가 주최하고 표선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강희은)와 표선면연합청년회(회장 송영철)가 주관한 가시리 유채꽃행사가 4월 12일 표선면 가시리 정석항공관 일대에서 관광객과 도민 10,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한국의 아름다운 길 정석항공로 유채꽃과 함께“를 테마로 양일간 열린 이번 유채꽃잔치는 첫날인 12일 오전 10시 정석항공관 일원 주 행사장 입구에서 출발하여 장장 6㎞ 구간에 펼쳐진 유채꽃과 벚꽃 길을 따라 열린 걷기대회를 시작으로 첫날 유채꽃 가족 연날리기,  어르신 장작 윷놀이, 정의골 소리패 공연, 참가자 장기자랑 등 각종 체험, 참여 프로그램 및 공연이 이어졌다.

유채꽃길 걷기대회구간인 정석항공로는 건설교통부가 주관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 공모에서 2006, 2007년 연속 2년간 우수작으로 선정된 곳으로서 유채꽃과 함께 벚나무 가로수가 만개되어 노란 유채꽃과 함께 묘한 조화를 이뤄 3,000여명의 걷기대회 참가자들에게 다른 곳에서는 볼 수 없는 묘미와 향기로운 추억을 만들기에 충분하였다.

그리고, 4. 13일에는 영주풍물패 공연을 시작으로 오전 10시부터 2,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큰사슴이 오름 트래킹이 열렸으며 페이스 페인팅/타투 참여행사, 유채꽃 가족 연날리기, 유채꽃 노래자랑 등이이어졌다.

특히, 이번 가시리 유채꽃 행사에서는 유채꽃씨 나눠주기, 유채꽃 즉석사진 촬영 등 유채꽃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 참여프로그램은 물론 지역 문화단체의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가시리 마을회를 비롯한 청년회와 부녀회에서 운영한 향토음식점에서도 찾아온 방문객들에게 정성스레 푸짐하고도 저렴하게 먹을거리를 제공하여 호평을 받았다.

표선면과 가시리에서는 봄의 전령사인 유채꽃과 벚꽃을 소재로 하여 다른 그 어느 곳보다도 좋은 여건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내년부터는 주민들의 힘으로 유채꽃 잔치를 마련하여 연례행사로 치러 나감으로써 관광자원을 활용한 지역주민 소득증대를 도모해 나갈 것을 검토 중에 있다<제주의소리>

<오영훈 시민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