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장 폐기물 매립 업주 등 입건
골프장 폐기물 매립 업주 등 입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장 폐기물을 무단 매립한 하청업체 업주와 4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제주경찰서는 18일 북군 애월읍 봉성리 로드랜드 골프장내 빌리지 건축현장에서 발생한 사업장 폐기물 10톤을 매립한 김모씨(40)와 업주를 폐기물관리법 위반으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