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30년 민주당맨 윤춘광, 4대1 경쟁 뚫고 '3선'
[당선] 30년 민주당맨 윤춘광, 4대1 경쟁 뚫고 '3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윤춘광 당선자. ⓒ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선거 서귀포시 동홍동 선거구에서는 현역인 더불어민주당 윤춘광(65) 후보가 3명의 도전자들을 가볍게 누르고 3선에 성공했다.

개표마감 결과, 윤춘광 후보는 5326(47.8%)를 얻어 2위 무소속 양임숙 후보(4165, 37.38%)를 여유 있게 따돌렸다. 자유한국당 오현승 후보는 1113(9.98%), 바른미래당 강경필 후보는 538(4.82%)를 얻었다.

윤 후보는 2010년 지방선거 때 비례대표로 제주도의회에 입성한 뒤 4년 뒤에는 서귀포시 송산동영천동효돈동 선거구에 도전했지만 쓴 잔을 마셨다.

이후 2016년 치러진 동홍동 보궐선거에서 승리하며 재기에 성공한 재선 의원이다.

윤 당선자는 “30년 넘게 민주당 소속으로 활동하면서 지역과 정치발전에 노력했다. 보궐선거로 10대 의회에 들어와서는 약자들을 위한 서민 도의원으로 평가받았다면서 한 번 더 심부름꾼으로 부름을 받은 만큼 동홍동 발전을 위해 헌신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번 선거에서 장기미집행도로 조기 집행 및 완공 시장 직선제 및 행정체제 개편 추진 지역사회보장 협의체 기능 강화 서홍동 청소년문화의 집 건립 추진 공기청정기 보급 확대 지원을 핵심 공약으로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서귀포 2018-06-15 09:35:19
표선에서도 민주당으로 위성곤이 비서가 선거사무실도어시 등록만허고 선거운동 안해도 26%나온거보민 47%는 호남향우호표만 나온거여~~~
121.***.***.83

나그네 2018-06-14 11:17:28
동홍동민들은 아무것도 볼 필요없다.
민주당 공천자만 찍으면 된다. ㅎ
112.***.***.228

동민 2018-06-14 10:06:54
동홍동민으로서 4년동안 지켜 볼꺼임!


과연 사람이 바꿔질껀가요?
1.***.***.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