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감귤농협 노조 "독단경영-부당노동행위 규탄"
제주감귤농협 노조 "독단경영-부당노동행위 규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제주감귤농협 노조가 부당노동행위와 경영진의 독단경영을 규탄하며 오는 17일부로 전면 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전국협동조합노동조합 제주지역본부 제주감귤농협지회는 13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감귤농협은 적폐 청산을 위한 개혁 비전을 하루 속히 제시하고, 정상화에 책임지는 자세를 보이라"고 촉구했다.

노조는 '2017년 단체협약'과 관련 "2017년 8월 27일 기본합의서에 서명한 이후 ㅈ난 1여년간 17차례에 걸쳐 단체교섭을 진행했지만, 노조의 지속적인 협의 시도에도 불구하고 사용자측은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불성실한 태도로 일관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노조는 지난달 27일 쟁의행위 찬반투표, 9월 4일 임시총회 등을 거쳐 오는 17일 전 조합원 경고 파업을 벌이기로 했다.

특히 노조는 "조합장은 취임 이후 1년에 20여 차례 인사이동과 특정 1인에 대한 보복인사, 조합장 갑질 경영과 노동자 인격모독에 대해 2016년 공개적으로 사과했음에도, 이후에도 단체교섭위원에 대한 일방적 인사이동, 업무분장 등으로 교섭을 방해해 왔다"며 부당 노동행위를 자행했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조합장의 무원칙하고 잦은 인사는 감귤농협의 경영 안정성을 해치고 있으며, 이러한 불통과 독단적인 경영에 따른 고통과 피해는 고스란히 감귤농가에게로 전가된다"고 성토했다.

그러면서 "감귤농협은 조합장으로 인해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며 "조합장으로 대표되는 감귤농협 사용차측이 농협에 쌓여있는 적폐 청산을 위한 비전을 제시하고, 감귤농협 정상화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9
우녕밭 2018-09-18 08:35:29
조합장은 제가 느끼기엔 독단과독선으로 리더쉽부재 감협의 리더로써 무게감도없고 옹졸한 마음으로 직원들 보복성 발령으로인한 직원들의 업무능력저하 상사에대한 불신은 오롯이 조합원들에게 그 피해가 돌아갑니다 돌이킬수없는 현상황에 대한책임은 조합장이 더 많습니다
223.***.***.110

우녕밭 2018-09-18 08:25:48
어떤 조직이든 자부심과 소속감을갖고 열심히 노력하면 안되는게 없다고 생각합니다 직원들도 단기실적올리기에 급급하지말고 장기적인 감귤유통 계획수립으로 감귤농가의 소득증대에 힘써야한다고 생각합니다
223.***.***.110

한라산 2018-09-14 05:48:59
이번 기회에 단위논협과 합병해라 업무도 같고 별도로 감협응 둘필요가 없다 추석 끝나고 합병 서명운동추진위를 구성합시다 동참하시는 조합원들께서는 댓글 부탁드림니다
14.***.***.52

ㅋㅋㅋ 2018-09-13 21:34:40
내가 예견했잖아,조합장.임원.조합원.직원들 이제범벅된다!!! ㅋㅋㅋ
39.***.***.104

파업 2018-09-13 20:10:04
파업하든말든 우린 상관없지만, 조합장이 대단한 사람 인가봅니다.
감협이사들하고 직원들이 쩔쩔 하는거 보니까요.
조합장이 누군지 몰라도 요망진사름 닮수다.
59.***.***.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