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기부와 나눔' 2018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
[포토] '기부와 나눔' 2018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나눔과 기부를 위해 달리는 국내 최초의 기부마라톤이 다시 한번 감동을 이끌어 냈다. 

<제주의소리>와 제주특별자치도육상연맹이 주최·주관하는 제11회 2018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가 13일 제주시 구좌읍 구좌생활체육공원 운동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자전거길 100선’이자 올레 21코스인 김녕 해안도로에서 펼쳐진 이번 대회에는 선수와 자원봉사자 등 4000여명이 참가했다.

SORI7631.JPG
2.jpg
3.jpg
4.jpg
▲ 김도윤(9), 성엽(7), 범준(5) 삼형제가 13일 2018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에 참가해 1년간 모은 저금통을 기부하고 있다. 삼형제는 2016년부터 3년째 저금통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제주의소리
5.jpg
6.jpg
7.jpg
9.jpg
▲ 오영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을)이 13일 제주시 구좌생활체육관에서 열린 2018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10.jpg
▲ 문성윤 제주의소리 공동대표가 13일 제주시 구좌생활체육관에서 열린 2018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에 참석해 대회사를 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11.jpg
▲ 고희범 제주시장이 13일 제주시 구좌생활체육관에서 열린 2018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2.jpg
3.jpg
4.jpg
5.jpg
6.jpg
8.jpg
9.jpg
10.jpg
SORI7687.JPG
▲ 아름다운 제주국제마라톤대회 1회 행사부터 진행을 맡아온 김성홍 MC. ⓒ제주의소리
SORI7700.JPG
▲ 재치 넘치는 김성홍 씨의 진행에 웃음 짓는 참가자들. ⓒ제주의소리
SORI7702.JPG
▲ 경품에 당첨된 아이에게 참가자들이 박수를 보내고 있다.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KIM_3821.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김녕해안도로를 달리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KIM_3913.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김녕해안도로를 달리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KIM_4053.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김녕해안도로를 달리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KIM_4130.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김녕해안도로를 달리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KIM_4779.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김녕해안도로를 달리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NH2_4132.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출발신호와 함께 구좌생활체육공원 운동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 제주의소리
크기변환_NH2_4937.JPG
▲ 제11회 아름다운제주국제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도착지점인 구좌생활체육공원에 들어서고 있다. ⓒ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