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소환 앞둔 원희룡 “제 덕이 부족, 정치상황 참 각박”
검찰 소환 앞둔 원희룡 “제 덕이 부족, 정치상황 참 각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정질문] 송창권 의원 선거법 위반에 도민들 우려 많다지적

원희룡 제주도지사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사법당국의 수사를 받고 있는 상황에 대해 제 덕이 부족한 것이라면서도 정치상황도 참으로 각박하다는 심경을 피력했다.

원희룡 지사는 16일 진행된 제주도의회 도정질문에서 송창권 의원(외도이호도두동, 더불어민주당)으로부터 도지사의 선거법 위반에 대해 도민들이 많이 우려하고 있다며 심경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말했다.

송 의원은 지금 선거법 위반으로 검찰 수사 중에 있다. 소환 날짜는 나왔느냐고 포문을 열었다.

이에 원 지사는 협의 중인 것으로 안다. 공소시효 자체가 얼마 남지 않았다고 소환이 임박했음을 시사했다. 공직선거법 공소시효는 6개월이다. 1213일까지는 검찰이 기소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 16일 원희룡 제주도지사(왼쪽)를 상대로 도정질문을 하고 이는 더불어민주당 송창권 의원(오른쪽). ⓒ제주의소리

송 의원이 경찰은 검사의 지휘를 받고 조사한다. (기소 의견으로 송치한 것은) 혐의를 중요하게 판단한 것 같다고 하자, 원 지사는 당사자로서 의견을 제시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며 즉답을 피해나갔다.

송 의원은 선거법이라는 게 고의가 아니더라도 걸릴 수 있다. 따귀 한 대 때려도 (폭행죄로) 수백만원의 벌금을 내는데, 선거법은 벌금 100만원 이상이면 당선이 무효된다. 우리(정치인)로서는 억울한 측면이 있다이렇게 된 상황만으로도 걱정하는 분들이 많다고 말했다.

원 지사가 “(저를) 걱정해주는 것은 맞느냐라고 되묻자, 송 의원은 제가 아니고, 도민들이 걱정한다는 말이라고 바로 잡았다.

이에 원 지사는 일반인들도 수사나 재판 중에는 영향을 미치거나 자신에게 불리할 경우 말을 하지 않아도 되도록 법으로 보장되어 있다. 왜 이 같은 질문을 하느냐라고 말했다.

송 의원이 저 같으면 걱정되겠지만 염려하지 않다도 된다정도는 말할 수 있을 것 같은데, 언론에는 말하면서 도민의 대표기관에서 말 못할 이유가 있느냐라고 거듭 추궁했다.

그러자 원 지사는 선거 과정에서 선관위로부터 서면경고를 받고 시정했던 사안인데, 추후에 고발을 당해서 이 상황까지 왔다제가 덕이 부족한 것이기도 하고, 정치상황이 참 각박하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섭섭한 감정을 내비쳤다.

그러면서 원 지사는 제 일에 대해서는 제가 책임지고 잘 풀어나가겠다. 도정이 흔들리는 일이 없도록 더 집중하겠다도민들께서도 너무 염려하지 않으셔도 좋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7

마이크 잡은 한순간 2018-11-19 00:28:46
순간이 도민 혈세 쓰고 있음일진데,
뭘 하는 짓! 인고..??
도민들이 걱정한다..는
빌미 들어 지사 흠집에
방점 있음일세~!^
27.***.***.134

초선 2018-11-18 19:58:37
이번초선의원들
다음에는 절대로. 해주면은 안됨
211.***.***.216

ㅡㅡ 2018-11-18 08:30:50
송씨는. 질문자체가 그것밖에할말이어선?ㅋㅋ
답답허구먼
22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