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관광 1번지 제주, 밤에는 뭘할까?
대한민국 관광 1번지 제주, 밤에는 뭘할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호형 의원, 26일 오후 2시 '제주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모색' 정책토론회 개최
박호형 의원. ⓒ제주의소리
박호형 의원. ⓒ제주의소리

제주관광의 제2도약을 위한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문가들이 머리를 맞댄다.

제주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 박호형 의원(일도2동 갑,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726일 오후 2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주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제주가 입도관광객 1500만 시대를 열었지만 관광객들이 야간에 즐길 수 있는 야간관광상품이 미흡한 실정. 이렇다보니 관광지의 경쟁력이나 만족도 하락은 물론 관광객들의 소비지출을 늘리는 지역경제와의 연계성 또한 미흡한 게 제주관광의 현주소다.

박호형 의원은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은 민선6기 원도정 출범서부터 도지사 공약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이렇다 할 야간관광상품이나 야간관광명소조차 없다지금부터라도 특색있고 다양한 야간관광상품 발굴과 인프라 조성이 시급한 만큼 도의회 차원에서의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토론회에서는 이보연 교수(제주한라대학 관광경영학과)해외 사례로 본 제주 야간관광 활성화 전략”, 정도연 브로콜리 404 대표가 제주 야간관광 실태와 향후 과제를 주제발표한다.

이어 강봉석 제주관광공사 지역관광처장, 박훈석 제민일보 선임기자, 부석현 도관광협회 조사연구실장, 변영근 제주도 관광정책팀장, 신동일 제주연구원 연구위원, 양성수 제주대 교수(관광융복합학과), 이진희 제주대 교수(관광개발학과), 이승아 의원(문화관광체육위)이 나서서 지정토론을 벌인다.

박호형 의원은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이라는 주제로 도의회에서 정책토론회를 처음 개최하는 만큼 토론에 참여하는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향후 도정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도민 2019-07-25 23:09:19
야간관광? 밤에 자야 주간에 관광하지.. 제주도에 무슨 밤문화를 만들자고하는거야?
낮에는 렌트카로 도로막히고 밤에는 술취한 관광객들 고성방가에 시달려야돼?
1.***.***.65

보는눈 2019-07-25 14:43:25
관광1번지가 제주라고요 어느옛말 입에 침이나 볼르멍 고릅써
야간관광요 아니올시다 오히려 12시로 통행금지 시행해야 합니다요
제주시청곂 대학로에서 피워대는 담배연기 시청 도남 등까지 건강악화 입니다 주변 시민들 건강검진 의무화하고 공개해야 합니다 버리는자 치우는사람 이게과연 넘어갈 일이라고 보나요 대학로 cctv 풀가동해 성숙한 시민의식 부족한자 다잡아들여 냉정히 엄벌하세요 꼭 시행하세요
211.***.***.77

도민 2019-07-25 14:14:53
그나마 여름철이면 모를까,,,하와이나 유명 동남아사아 해변관광지 같을 수가 없지,,, 바캉스 철만 끝나면 그저 해변가 모래만 보이는 삭막하고 음습한 밤 해변가에, 빨려고 가는 연인들이나, 사연이 있는 방황하는 사람들과 더불어 부랑자나 살인자들이나 가는 제주에 뭔 야간관광 ㅎㅎㅎ
112.***.***.34

제주도민 2019-07-24 11:13:19
야간관광은 야경보는 재미인데 야경 볼게 없는 제주도는 야간관광이라는게 없다.

도에서 주도적으로 특정 해변에서 폭죽이나 줄창 쏘아대는 등 볼거리를 만들어야지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