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석 “아무리 건의해도 피드백 없다” 원희룡 면전서 직격탄
김태석 “아무리 건의해도 피드백 없다” 원희룡 면전서 직격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76회 임시회 개회사서 원희룡 지사 리더십 문제제기
김태석 의장. ⓒ제주의소리
김태석 의장. ⓒ제주의소리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이 도정책임자로서 원희룡 지사의 리더십을 문제 삼았다.

조직의 리더이자 최고 의사결정권자로서 권한 위임의 결과를 확인하고, 다시 피드백시키는 최소한의 역할을 방기하고 있다고 면전에서 직격탄을 날렸다.

김태석 의장은 18일 오후 2시 제376회 임시회 개회사를 통해 도민들이 가장 불안해하는 대표적인 두 가지가 경제와 환경이라며 이러한 도민들의 불안을 잠재울 대책을 행정, 제주도정이 마련하고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원희룡 도정의 문제점으로 조직은 비대해졌지만 소통 부족 현장을 무시하는 풍토 만연 계획에만 매몰된 채 실행은 요원 최고 의사결정권자의 확인과 피드백 부족 등 4가지를 꼽았다.

특히 원희룡 지사의 리더십과 관련해서 김 의장은 조직을 운영하는 리더로서 조직구성원의 자율성을 최대한 확보해 자유롭게 역량을 펼칠 수 있는 조직문화를 조성하는 것은 마땅하다하지만 권한위임방임은 전혀 다르다. 주어진 권한을 행사한 결과에 대해 책임을 분명하게 따지지 않는다면 그것은 방임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김 의장은 어럽게 지사를 만나 건의사항을 간곡히 전달해도 그때 뿐이라는 도민들의 한탄이 들려온다면서 조직의 리더이자 최고 의사결정권자로서 권한위임의 결과를 확인하고 다시 피드백시키는 최소한의 역할이 방기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지금 제주는 여러 변화에 따른 위협에 직면해있다. 정치와 행정에 의해 더 악화되어서는 안될 것이라며 극도의 불확실성에서 지속가능한 제주의 미래를 위한 올바른 결정을 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치사율 100%라는 아프리카 돼지열병국내 발병과 관련해서는 도내 유입 방지를 위한 최후 보루로서 행정이 그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도민 2019-09-19 14:10:12
아 C,,, 내로남불,, 무슨 뜻인지 설명 해야돼? 남탓하지말고 니탓 하라고~ C8아~ 도의회는 뭐하는 기구냐? 한마디로 3권 분립에 있어서 너희(도의회,중앙정부와 여당)도 전체의석 절대다수를 차지한 정당으로 한몫을 하는데 있어서 책임에서 벗어날 수 없어 ~ 어디서 물타기 니탓 네탓하며 허당 개솔이야,,
112.***.***.34

도민 2019-09-19 11:59:44
씨발것들 도지사라는놈이 행정문서 손에 잡앙 고민해도 모자라고 할시간에 비서진들이랑 앉아서 예능모니터링이나
하고 앉아있고 3얼간이처럼 못생긴것들이 도를 잡아먹고있는걸 본인들은 모르나?
제주도의 답은 도지사 사퇴임을 젊어서 더 요망지게 할줄 알아신디 저건 더 무능에 저능에 이건 머 어디서 놀다온
아이마냥 고삐끊어진 개망나니들
61.***.***.251

국화 2019-09-19 10:30:58
의장님께 한 말 씀,

도민들의 불안한 것이
"경제와 환경"이라 하셨읍니까?

더불어민주당 도의원이 절대다수 제주도에서
더불어 민주당 의장님께서
남이말 하듯 하시면 안됨니다.
도민들은
기우러진 운동장에서 살아가기가
더 불안합니다.
27.***.***.89

본인이 더 잘 아실텐데 2019-09-19 10:27:12
의장님 안그러십니까?
128.***.***.27

기름장어 의장님 2019-09-18 18:55:27
근디,김태석의장님 보고 왜 기름장어의장님이라 하는거죠?
39.***.***.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