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정무부지사 후보에 40대 고영권 변호사 지명
원희룡, 정무부지사 후보에 40대 고영권 변호사 지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음·열정 바탕으로 도민·도의회 등과 적극 소통 역할 기대”
고영권 정무부지사 후보자.ⓒ제주의소리
고영권 정무부지사 후보자.ⓒ제주의소리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2일 민선 73번째 정무부지사 후보로 고영권(48) 법률사무소 청어람 대표변호사를 지명했다.

고영권 정무부지사 지명자는 제주시 한경면 고산리 출신으로 고산초·중학교와 대기고, 서울대 법과대학을 졸업했다.

2005년 제47회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제37기로 사법연수원을 수료했다. 이어 2008년 법무법인 아태에서 변호사로 근무한 후 현재는 법률사무소 청어람 대표변호사로 근무하고 있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제주시 자문변호사, 제주시 민원조정위원회 위원, 제주도 소청심사위원회 위원, 제주도감사위원회 자문위원, 제주자치경찰단 치안행정위원회 위원, 제주도교육청 고문변호사, 제주지방검찰청 형사조정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하면서 행정과 주민 간의 소통과 조정자 역할을 해왔다.

지난 2018년 지방선거 당시 원희룡 지사 선거 캠프에서 법률자문단 활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원희룡 지사는 고영권 정무부지사 지명자에 대해 법조계뿐만 아니라 다양한 행정영역에 참여하면서 행정과 밀접한 다양한 업무들을 두루 경험했다특히 젊음과 열정을 바탕으로 한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도의회 및 언론과의 협력 등 민선7기 후반기를 잘 이끌어갈 적임자로 판단해 지명했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또 “12년간의 변호사 생활을 하면서 제주현안을 두루 경험하고 지역과 현장의 실정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을 것이라며 제주의 각종 현안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소통과 발로 뛰는 행정으로 살아있는 정책을 주도적으로 수립하고 집행하는 책임자 역할을 수행해나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제주도는 제주도의회와 협의해 고영권 정무부지사 지명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요청할 예정이다. 제주도의회는 인사청문을 요청받으면 20일 이내에 인사청문회를 실시하고 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3
제주언니 2020-08-29 13:27:48
뉴스에서 보고 깜놀했습니다
고변호사님
제 기억엔 소탈한모습이 참 편안했던

앞으로 멋진행보 기대하겠습니다
58.***.***.77

가난한도민 2020-07-24 14:10:03
몇년 전 경제적으로 어려운 의뢰인을 위해서 무료 변론하신걸로 알고 있습니다. 부지사 자리에 가도 항상 도민의 편에 서시기를 기대하겠습니다.
61.***.***.4

도민 2020-07-24 04:32:35
최소한
원도백이랑
초, 중, 고, 대학 중
하나라도 다리가 걸쳐져 있어야겠군
108.***.***.205

원희룡 씨! 2020-07-23 18:00:45
도정에 임할때 마누라 말 듣지마시라.시장들도 마찬가지. 인사도 엉망이고, 코로나 한림,애월 막지 못하고 또 전파되면 같이 자리에서 내려오시요.도백은 분명히 시대에 맞춰서 나온다는데 그 좋은 머리 제주를 위해 쓰시라고 당선된것이우다.이석문 교육감도 교육청도 학생들에게 쓰레기 버리라고 가르치시는가? 도내에 길거리 보면 쓰레기 가득차오. 관광협회도 여기에 같이 책임 있는 줄 알라.
117.***.***.66

지나가다 2020-07-23 15:30:25
내생애 살면서 내가자란 제주에서 대선후보가 나온다니 참으로 가슴이 벅참니다 인구도 적고 힘도없는 제주에서 원지사가 대선후보로 선택이 된다면 여야를떠나서 지지할겁니다
22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