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모임, 제주도 12월 비자림로 공사 재개 발언 ‘반발’
시민모임, 제주도 12월 비자림로 공사 재개 발언 ‘반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도의회 업무보고에서 ‘12월 비자림로 공사 재개’ 의사를 밝히자, 비자림로를 지키기 위해 뭐라도 하려는 시민들이 22일 입장문을 내고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시민모임은 “영산강유역환경청에 확인한 결과 제주도는 환경저감대책 및 시행계획을 제출하지도 않았다. 추후에 제출하더라도 환경청이 어떤 결정을 내릴지 불분명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럼에도 섣부르게 12월 공사 재개를 발표했다. 수차례 문제가 된 행정에 대해 제주도는 반성하고 시정하기는커녕 또다시 오만과 교만으로 과오를 반복하려 한다”고 꼬집었다.

시민모인은 또 “2018년 8월, 처음 공사가 시작된 후 세 차례나 공사가 멈췄다. 또다시 공사 재개를 발표하며 네 번째 행정력 낭비와 민주주의 훼손을 반복하려한다”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비자림로 논란은 단지 비자림로 공사 문제가 아니다. 제주도는 이 점을 직시해 공사를 철회하고 나아가 사업 자체를 백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만일 네 번째 공사가 강행된다면 또다시 네 번째 공사는 멈출 것”이라며 추가 대응을 예고했다.

고윤권 제주도 도시건설국장은 앞선 17일 제387회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1차 회의에서 비자림로 확장공사를 12월에 재개해 2023년 완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시민모임아~~ 2020-09-23 08:59:41
천왕사 올라가는쪽 도로 확장한다고 삼나무 베어낸 현장에는
안가보냐? 게을러 터진게 아니라면 거기가서도 데모 해야되지
않겠나~~ㅎ
14.***.***.104

일출봉 2020-09-23 07:04:35
길좀넓히자는데 왜이러실까들....엊그제 사고나서 한20분 차밀려서 환장하겠드만 지역주민들도 찬성입니다요
223.***.***.16

시원하게 2020-09-22 17:03:45
폭격해서라도 할거면 회끈하게 끝내라
2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