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제주도민 여론 무시하는 국민의힘, 사과하라”
“제2공항 제주도민 여론 무시하는 국민의힘, 사과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제주도와 가진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제주 제2공항 사업 추진을 적극 돕겠다'고 발언한 것과 관련, 제주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는 3일 논평을 내고 "도민여론을 무시하는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제주도민 앞에 사과하라"고 규탄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지난 2일 제주도-국민의힘 중앙당 예산정책협의회에서 황당한 내용이 알려졌다. 2021년 국비 예산 확보와 현안해결을 위해 협력을 요청한 자리에서 제2공항 강행을 국민의힘이 적극 돕겠다는 얼토당토하지 않은 발언이 나온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주호영 원내대표는 명색이 제1야당의 원내대표인데 지역의 여론도 전혀 모르고 있었다. 적어도 제주 지역현안에 대해 발언하려면 현실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파악 정도는 하고 있어야 하지 않겠는가"라며 "제2공항에 대한 도민의견 수렴이 추진되는 과정에서 도민 그 누구도 원한 적 없는 제2공항을 숙원사업으로 포장하며 공항 강행을 적극적으로 돕겠다는 발언을 아무렇지 않게 내뱉는 모습에 허탈함과 분노를 감출 수 없다"고 비판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이는 주 원내대표가 국민의힘 최고위원인 원희룡 지사의 말만 듣고 엉뚱한 소리를 한 것으로 밖에는 이해할 수 없다. 국민의힘이 제주도의 현안에 얼마나 무관심하고 무지한지를 극명하게 보여주는 대목"이라며 "더 큰 문제는 원 지사가 제주도의 여론을 왜곡 전달해 국민의힘으로 하여금 잘못된 언행을 하도록 유도하고 있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비상도민회의는 "결국 원 지사는 도민갈등과 반목을 재물로 삼고 국민의힘 정당을 이용해 대권을 향해 나아가겠다는 속내를 명확히 드러낸 셈"이라며 "이는 원 지사가 내세운 송악선언과도 거꾸로 가는 행보이며 난개발을 막겠다는 원 지사의 약속이 거짓임을 스스로 폭로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제2공항 강행 의지는 이제 내려놓고, 도민의 민생을 계속 외면할 생각이라면 차라리 지사직을 내려놓고 자연인으로 대권에 도전하길 바란다"며 "제주도의 분란과 갈등, 미래세대에게 엄청난 짐만 만들 생각에만 골몰하지 말라"고 힐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6
전문 공항 반대꾼은 2020-11-09 16:02:10
진심으로 반성하라

이 예산 어그러지면 다른곳으로 다 흘러가버린다

우리 자식들 일자리 사라져버린다 한들 너희들과는 아무런 상관도읍다고
생각하지?

인생을 그리 살지 말아라

그 여파가 나중에 전부 너희들이나 너희 자식 일가친척들에게
고스란히 가게되는거여

당장의 이익에 눈이멀러 그리 살지 말기 바란다.
211.***.***.153

제2공항은 국민의짐 도민의짐 2020-11-09 13:22:15
역시나 제2공항은 국민의짐이군요.
하나같이 국민의짐을 지지하는 댓글들이 제2공항 지지하네요.
도민들의 지지를 못받는 이유를 알겠군요.
118.***.***.175

소리는 비상도대변인이냐? 2020-11-09 11:23:26
솔직히 아무런 권한도 공식적인 책임도 없는 스스로 자생단체의
입장에서 기사를 올리냐?

언론은 무조건 중립이야

너희들 그러다 진심으로 사라진다

국가의 공식적인 정당을 믿어야지 저 믿도끝도 없는
갑자기 생겨난 스스로 자생 반대전문 단체를 대변하면
안되는것이지

저기 박모씨는 이제 제주에서 아예 눌러 붙으려
하는거 같드만

좀 한심허네
211.***.***.153

도민 2020-11-07 20:11:27
제주도는
한나라-새누리-자유당-국민의짐이지...ㅋ
39.***.***.57

최상위 국책사업에 힘을 2020-11-07 10:11:29
힘을 실어주는 국민의 힘.

환영합니다

힘내세요^^
168.***.***.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