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표 ‘제주-전남 해저터널’ 원희룡 “반대 입장 불변”
이낙연표 ‘제주-전남 해저터널’ 원희룡 “반대 입장 불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정질문] 원희룡 “섬 정체성 유지의 문제…제2공항 결론나기 전 논의 자체 부적절”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여권의 유력한 대선후보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전남도지사 당시 공약이었던 제주-전남 해저터널 건설사업에 대해 지금은 논의 자체가 적절치 않다며 그 동안 유지해왔던 반대입장에 변함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원희룡 지사는 18일 속개된 제389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이경용 의원(서홍대륜동, 국민의힘)의 제주-전남 해저터널에 대한 입장을 묻는 도정질문에 이 같이 답변했다.

이경용 의원은 최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송재호)이 언론인터뷰에서 정부의 해상물류비 지원이 불가능에 가깝다면서 제주-전남 해저터널 건설에 대한 공론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피력했다현 정부 실세가 왜 해저터널 의제를 꺼냈는지 저의가 의심스럽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남도지사 출신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대통령선거에 나서게 되면 핵심공약으로 제시할 게 뻔하고, 만약 대통령이 되면 국책사업으로 추진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면서 제주의 미래가 걸린 제주-전남 해저터널을 우리 도민들은 그대로 받아들여야 하는 것이냐라고 물었다.

이경용 의원. ⓒ제주의소리
이경용 의원. ⓒ제주의소리

이 의원은 또 제주는 섬이다. 해저터널이 건설되면 제주는 섬이라는 정체성을 잃고 말 것이다. 결국 전남도의 부속섬으로 전락할 수밖에 없다고 본다며 제주-전남 해저터널에 대한 원희룡 지사의 견해를 따져 물었다.

이에 대해 원희룡 지사는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이 바로 섬이라는 정체성을 계속 유지할 것인가의 문제라며 이는 제주도민들의 주권적 사항이라고 생각한다. 어느 누가 제주를 일반적으로 육지와 터널로 연결하라, 말라 할 수 있느냐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는 해저터널 건설비용이 20조원 정도다. 실제 시작되면 건설비용이 얼마나 더 늘어날지 모른다제주도는 공식적으로 반대 입장이다. 2공항 문제에 대해 결론이 나지 않은 상황인데, 지금 논의하는 것 자체가 적절치 않다고 선을 그었다.

제주-전남 해저터널 사업은 목포-해남 지상 66, 해남-보길도 교량 28, 해저터널 73등 총 167의 철로를 건설해 목포와 제주를 잇는 것이다.

2011년 한국교통연구원 조사 당시 총사업비 168000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비용 대비 편익(B/C)1에 훨씬 못 미쳐 사업이 추진되지 않았다.

한편 같은 당 소속인 원희룡 지사와 이경용 의원은 제주-전남 해저터널에는 반대입장에 손발이 맞았지만 행정체제 개편과 관련해서는 엇박자를 냈다.

이 의원이 어제 도정질문 때 지사께서 기초자치단체 부활이 답이라고 했는데, 언제까지 행정체제 개편 논의만 할 것이냐. 지금은 논의에 종지부를 찍어야 할 때라며 7단계 제도개선 과제로 추진 중인 행정시장 직선제관철에 행정력을 모을 것을 주문했다.

하지만, 원 지사는 지금의 행정체제는 2006년 주민투표에 의해 바뀌었다. 이를 다시 바꾸기 위해서는 주민투표, 또는 이에 준하는 의사결정 과정을 통해 결정돼야 한다주민 공감대, 의사결정이 안 이뤄진 상태라면 현행 체제로 가면서 근본적인 방안을 모색하는게 맞다고 본다고 결이 다른 답변을 내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7
도민 2020-11-23 16:17:04
이번 민주당 선거 전략

1. 부울경은 가덕도 공항으로 민심 돌리기+TK고립
2. 전라도는 해저터널과 한전공대, 국민연금공단으로 표 다지기
3. 충청권은 세종시로 수도이전 카드 만지작
4. 수도권은 자가주택 보유자 세금보복으로 분노 대상을 유주택자로 옮기기..
5. 제주도는 원희룡에게 모든 잘못 떠넘기기..
112.***.***.137

50보 100보 2020-11-23 02:24:09
해저터널은 반대하면서 성산제2공항은 적극 찬성하는 건 이율배반이죠.
둘 다 50보 100보 입니다. 관광객 퍼 나르는건 똑같은거고 기껏해봐야 1박 더하냐 2박 더하냐 차이인데 싸구려 관광지 만드는거, 도민생활 불편하개 만드는거, 쓰레기, 하수, 교통문제 등등 유발하는건 똑같습니다.
겨묻은 개가 똥묻은개 나무라는 꼴리죠.
해저터널 반대하시는 분들이라면 당연히 성산제2공항도 반대해야 논리적으로 맞습니다.
아무말 대찬지 식으로 해저터널은 개자식이고 성산공항은 착한자식이라고 주장하면 그 진정성에 의심을 받게 됩니다.
제주도민들에겐 지금 해저터널이든 성산제2공항이든 둘 다 필요하지 않습니다.
진짜 도민들 먹거리를 위한 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생활시스템 개선, 복지개선 등을 원하죠.
도민행정은 그런데 관심없죠
118.***.***.185

전라도? 2020-11-20 14:06:39
해저터널 구상은 제주를 위한 구상이 아닙니다
저주관광객이 전라도에 머물게 해서
제주의 상권을 전라도로 뺏어오고자 하는
꼼수입니다
제주여해 숙박은 여수,목포에서
여수,목포 맛집 숙박업소 대박나겠지요
제주는 뭐가 될까요
이낙연 구상에 순진한 도민들 또 갈등유발~!!
전라남도 제주시가 될것이 뻔합니다
211.***.***.181

제주로 흘러들어온 극렬좌파단체 2020-11-20 08:13:04
이들은 5년 전 신공항부지 선정 확정때부터 제주에 흘러들어온 전문 시위꾼들이다. 사회적 이슈가 될만하다 싶으면 지역 일부 주민을 끌어들여 듣보잡 사이비단체를 만든다. 이게 그들 생계이고 직업이다. 강정 해군기지 반대, 성주사드기지 반대, 양산송전탑 반대 등등 온갖 사회적 이슈에 좌파들끼리 품앗이를 한다. 그러나 새로운 먹거리(대형국책사업)가 생기면 누가 먼저 지역사회에 침투하여 반대 이슈를 선점하느냐에 따라 당분간의 생계가 보장된다. 자리 다툼이 치열하다. 이곳이 끝나면 또 저곳으로 철새처럼 이동한다. 현 시점, 제주도민 갈등의 원흉은 전직 모대학 시간강사 박ㅇㅇ. 도의원 박ㅇㅇ. 정치적 단두대에 사형시켜야 한다. 이 둘의 자금줄을 추적하면 갈등을 사주하여 정치적 사활을 노리는 진짜 우두머리를 알 수 있다.
223.***.***.235

이낙지 2020-11-20 00:45:41
도대체 민주당은 경제개념이라는 것을 갖다 버린 것인가 아니면 정치적 이익에만 혈안이 되어 있는 것인가 가덕도 공항도 그렇고 이미 전문가의 용역을 통해 경제성이 극히 떨어지는 것으로 평가된 사업들을 밀어부치려고만 하니
59.***.***.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