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새 주일대사에 제주출신 강창일 전 의원 내정
문대통령, 새 주일대사에 제주출신 강창일 전 의원 내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선 국회의원 출신, 한․일의원연맹 회장 역임 등 ‘일본통’
강창일 전 국회의원
강창일 전 국회의원

문재인 대통령이 23일 새 주일대사에 제주출신 강창일(68) 전 국회의원을 내정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인사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린 뒤 인선배경에 대해 강 내정자는 일본 동경대에서 박사학위를 따고 학계에서 오랜기간 일본 연구한 역자학자다. 4선 경력 정치인으로 의정활동 기간 한일의원연맹 간사장 등 역임한 일본통이라며 대일 전문성과 경험, 오랜기간 쌓아온 고위급 네트워크를 통해 경색된 한일관계 실타래를 풀고 한일 양국 발전으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제주출신으로는 송재호 국회의원이 장관급인 대통령직속 지역발전위원회 위원장에 발탁된 바 있다. 강창일 전 의원의 주일대사 내정은 두 번째 제주출신 장관급 인사인 셈이다.

강창일 주일대사 내정자는 제주시 한경면(고산리) 출신으로, 오현고등학교와 서울대 국사학과를 졸업했다. 일본 동경대에서 동양사학 석사와 문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지난 2004년 치러진 17대 총선에서 당시 5선의 거물 정치인 현경대 전 의원을 꺾고 여의도 입성에 성공한 뒤 20대까지 4연속 당선되며 중진 반열에 올랐다.

3선 당시 국회의 꽃이라고 하는 상임위원장(산업통상자원위원장)을 역임했는가 하면 일본 대학에서 석박사 학위를 취득하는 등 일본통을 인정받아 한일의원연맹 회장도 역임했다. 국회를 떠난 지금도 한일의원연맹 명예회장 명함을 유지하고 있다.

올해 4.15총선을 앞두고 5선 도전 여부가 도민사회의 최대 관심사로 떠오를 당시에도 주일대사 차출설, 내각(행정안전부 장관) 입각설 등이 나돌기도 했다.

한편 주일대사는 정부가 일본국에 아그레망(신임장)을 요청한 뒤 일본정부가 이에 대해 동의 절차가 마무리돼야 최종 임명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8
굉장히 높은지위 2020-11-25 07:27:18
외교대사 중에서도 미국 다음으로 중국 일본 대사를 대사중에서도 톱클래스로 취급합니다. 당연히 위치도 높고 영향력도 크고 경력으로써도 높은대접받죠. 다만 대사중에서도 매우높은급인 중요한 위치임에도 불구하고 워낙 민감하고 난감한상황에 처하기 때문에 선호도가 높지는 않다고 해요(물론 지명직이지만)
115.***.***.218

설마 도지사 서막 2020-11-24 19:32:56
국회3선동안 구랭이 담 넘어가 ~~
211.***.***.58

앞으로 대사님 2020-11-24 11:47:37
일단 축하드리고... 노파심으로 혼마디 ...
기레기덜 앞에서 무신 말 헐때 세번 생각행 고릅서... 진심이우다. ㅎ
124.***.***.120

석 박사 학위를 2020-11-24 10:18:14
일본에서 취득 하였으면 그딴 건 친일하곤 거리가 먼거지 얘들아 ??
218.***.***.223

유은혜 2020-11-24 10:17:58
아래 보는눈 님께.....

걱정맙써
자아도취에 빠진 원지사는
주눅들지 않을꺼우다게...ㅋㅋㅋ
철어시 이리기웃 저리기웃 대느라 바빵
주눅들 시간은 이시쿠과...???
121.***.***.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