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제주4.3 행불수형인 재심 개시 결정 환영”
민주당 “제주4.3 행불수형인 재심 개시 결정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30일 환영 논평

법원이 제주4.3 행방불명인 수형자(행불인수형자)에 대한 재심을 결정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70여년만의 재심 결정을 환영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민주당은 30일 논평을 내고 “4.3이 제대로 된 역사로 기록되고 평가받을 수 있도록 성심을 다해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오늘(30일) 제주지방법원이 행불인수형자 10명에 대한 재심 개시 요청을 받아들였다. 70여년전 억울하게 내란실행과 국방경비법 위반 등 혐의를 뒤집어 써 희생당한 행불인수형자의 진실을 밝힐 수 있는 재심 청구를 법원이 받아들인 것에 대해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어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각계각층의 다양한 노력 속에서 이번 행불인수형자의 재심 결정이 희생자에 대한 명예회복과 진상규명에 한걸음 더 다가가는 길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도당은 “4.3은 제주의 역사이자 대한민국의 역사다. 민주당은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의 국회 통과를 위해 전력을 다할 것임을 약속한다. 4.3이 제대로 된 역사로 기록되고 평가받을 수 있도록 성심을 다해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