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공군기지 추진 사실로...청와대·정치권 나서라"
"제주 제2공항 공군기지 추진 사실로...청와대·정치권 나서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비상도민회의 "제주 전역 군사기지화 속셈, 제2공항 철회해야"
6일 오전 민주노총 제주본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 ⓒ제주의소리
6일 오전 민주노총 제주본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 ⓒ제주의소리

국방부가 제주 남부탐색구조부대 창설을 명목으로 2020년도 예산에 관련 용역비를 편성한 사실이 드러나 제주 제2공항 건설 연계 의혹이 확산되면서 제주도내 시민사회단체 진영이 이를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제주도내 90여개 시민·노동단체, 정당 등이 참여한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는 6일 오전 10시 민주노총 제주본부 대회의실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국방부의 제2공항의 공군기지 설치계획이 확인된만큼 일방적으로 강행하려 한 제2공항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공군의 '2019~2023년 국방중기계획'에 남부탐색구조부대 창설 계획이 포함됨에 따른 대응이다. 해당 계획에는 국방부가 제주도에 2012년부터 2025년까지 사업비 2951억원을 투입해 수송기 및 헬기 각 3~4대를 운용할 수 있는 탐색구조임무 전담부대를 운영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국방중기계획 사업설명서에 따르면 선행연구비 1억5000만원이 기획재정부의 공식 예산승인을 받아 내년 예산에 반영됨에 따라 남부탐색구조 부대의 창설은 곧 제2공항 건설과 동시에 이뤄지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 비상도민회의는 "국방부가 제시한 3000억원 정도의 예산 규모로는 별도의 장소에 공군기지를 건설할 수 없기 때문에 사실상 이 계획은 제2공항에 공군기지를 건설하겠다는 것이 확실하다"고 주장했다.

비상도민회의는 "국내선 50%만 전담하게 되는 제2공항 부지면적을 현 제주공항보다도 넓은 150만평으로 설정한 이유가 결국 공군기지를 겸용하기 위한 것이란 예측이 그대로 맞아떨어졌다"며 "그동안 시민사회 진영과 도민들 사이에서 꾸준히 제기됐던 제2공항이 공군기지라는 의혹이 사실로 확인된 것"이라고 역설했다.

이들은 "남부탐색구조부대를 헬기 몇 대 정도 운용하는 것으로 계획하고 있다면 활주로가 필요 없고 공군이 운용할 이유가 없다. 기존 제주공항의 해경도 운용 가능하다"며 "공군이 직접 부대를 운용한다는 것은 유사시 전투기를 언제든 사용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지적했다.

6일 오전 민주노총 제주본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  ⓒ제주의소리
6일 오전 민주노총 제주본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 ⓒ제주의소리

비상도민회의는 제주 제2공항 계획이 발표된 지난 2017년부터 남부탐색구조부대라는 명칭을 쓴 공군기지 계획이  수 차례 부각돼 왔음을 강조했다.

현 국방부 장관인 정경두 당시 공군참모총장이 2017년 제주에 남부탐색구조부대를 창설할 것이라고 공식 확인했고, 이성용 당시 공군본부 기획관리참모부장이 '이미 운영중인 공항에 같이 연계해서 한다면 활주로나 관제시설이 다 있다'며 제2공항이 유력한 후보지임을 내비쳤다는 것이다. 

같은해 3월 정경두 총장이 '기본적으로 공군이 단독으로 할 수 있는 사업이 아니기에 국토부, 기재부, 제주도와 협의가 중요하다는 점을 잘 알고 있다'며 공감대를 형성하겠다고 발언한 것 역시 제2공항과 공군기지와의 연계의지를 거듭 밝힌 사례라고 해석했다.

비상도민회의는 "대선 당시 문재인 대통령과 야 3당 후보들은 모두 제주도를 군사기지화 할 우려가 있는 남부탐색구조부대 창설에 반대한다는 공식적인 입장을 발표했었다"며 "강정에 해군기지가 들어섰고 공군기지까지 들어선다면 그야말로 제주도 전체가 군사기지화 될 우려가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당장 청와대는 제주도민 앞에 나서서 제2공항 백지화를 선언하고 오랜 논란을 종식시켜야 한다. 국토부는 제2공항 계획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비상도민회의는 "더불어민주당과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제주도의회 등은 공군기지가 제2공항과 연계해 추진되고 있음이 공식 확인된 만큼 공식적으로 제2공항 철회를 국토부에 요구하고 국방부에도 제주도내 남부탐색구조부대 계획을 백지화하라는 요구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에 대해서도 "원 지사는 여러차례 도민들 앞에 '공군기지는 자기부터 반대한다'고 밝혀왔다"며 "국방부의 제2공항의 공군기지 설치계획이 확인된 만큼 일방적으로 제2공항을 강행하려 한 행위에 대해 도민 앞에 공식 사과하고, 공군기지가 들어서는 것을 막기 위해 제2공항 철회를 공식 요청해야 마땅하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8
도민 2019-09-12 10:34:45
국토부를 해체시켜야 함
장관이 멀 모르니 아랫것들이 가정 놀암주
하여튼 늘공한테 어공이 어케 이기노 쯔쯔
223.***.***.65

다른건 몰라도 2019-09-10 13:53:33
군사기지 가지고 뭐라하는 사람들은 ??

누가 국가를 유지하게 해주는지 가슴에 손을 얹고 곰곰히 생각해보거라

오늘밤 잠자리에 들기전에 어떤 사람들이 나라를 지키고 유지시커 주는지
진심 곰곰히 생각해보거라

군대 없어도 평화가 잘 유지될거 같아?

시리아 한번 봐라 지금 어찌 됐는지를
128.***.***.177

123 2019-09-08 11:58:13
근데 왜 무조건 반대하는거야?
2공항에 공군기지 같이 쓰면 뭐가 문제가 되는건데?
관광으로 먹고 사는 동네에 군사기지는 어울리지 않는다?
괌이나 하와이는? 제주도 땅덩어리 보다도 더 큰 군사기지 있어~
그래서 관광객들이 안가든?

제주도가 무슨 독립국가도 아니고, 나라에서 필요하다잖아.
전략적 요충지라고.

강정에 해군기지 생기더니 어때?
니들이 우려하던 만큼 관광객이 줄고, 병사들이 강력범죄 저지르고 지역 경제 파탄났어?
아니잖아~~ 생각 좀 하고 살자
14.***.***.106

하지마라 2019-09-07 23:25:56
그래 하지마라...
정부지원도 바라지말고 감귤팔면서 물질하면서 그렇게 살자...
39.***.***.62

지킴이 2019-09-07 21:57:20
원희룡까더니 이제는 문재인 대통령,민주당 까는거야? 이 사람들은 도대체 정체가 멉니까?
27.***.***.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