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사 사장 '무책임'...제주도, 특별관리 대책"
"에너지공사 사장 '무책임'...제주도, 특별관리 대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감사] 임상필 의원, 한동-평대해상풍력 공모 늦춰야...사업비밀 누출 우려
노희섭 제주도 미래전략국장과 임상필 제주도의원
왼쪽부터 노희섭 제주도 미래전략국장과 임상필 제주도의원.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이 3명 연속 불명예 퇴진하고, 3급 본부장이 조직을 좌지우지 하고 있는 가운데 제주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도 도마에 올랐다.

특히 에너지공사의 한동-평대 해상풍력사업 공모 절차 변경과 경영안정 역시 겉모습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위원장 고용호 의원)는 23일 미래전략국과 일자리경제통상국, 제주에너지공사 등을 상대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

임상필 의원(더불어민주당, 중문.대천.예래동)은 "에너지공사 사장이 임기 6개월을 앞두고 사퇴했다"며 "왜 그만두게 됐고, 사표는 수리됐느냐"고 물었다.

노희섭 미래전략국장은 "사퇴한 본인의 말에 따르면 카본프리 아일랜드 계획이 새롭게 변경되고, 경영도 안정화 됐고, 한동-평대 해상풍력도 새로 시작하는만큼 새로운 사장이 오셔야 한다고 했다"고 전했다. 

임 의원은 "에너지공사 주변 얘기를 들어보면 전혀 그렇지 않다"며 "만약 사직한 사장 말이 사실이라면 너무도 무책임하다. 사퇴 시점도 시기적으로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임 의원은 "한동-평대 해상풍력 사업자 공모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공모계획은 수립돼 있느냐"고 물었다. 

노 국장은 "제안요청서 작업과 평가방식이 거의 완성돼 있다"며 "올해 12월 중에 사업자 공모를 진행하려고 한다"고 답변했다.

임 의원은 "이런 시점에 사장이 사퇴한 것이 더욱 무책임하다"며 "조직 내부 문제나 외압에 의한 것이라는 세간의 말들이 많다. 국장이 속시원하게 말해 달라"고 당부했다.

노 국장은 "사직 의사는 개인의 결정하게 되고, 대상자의 말을 들을 수밖에 없다"며 "다만 의원님 지적대로 시기상 오해를 살 부분이 있다"고 답변했다. 

임 의원은 "사의 표명을 하면 후임 사장을 공모해야 하는데 한동-평대 해상풍력 사업 공모를 해야 하는데 전임 사장이 이런 내용을 다 알고 있다"며 "그분을 의심하는 건 아니지만 그 분 입을 통해 공모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노 국장은 "그런 위험성이 있다. 의원님 말이 맞다"며 "만약 그런 행위를 하게 되면 정관상 처벌받게 된다"고 말했다.

임 의원은 "한동-평대 해상풍력 공모계획도 바꿔야 한다"며 "더 늦기 전에 불상사에 대비해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고용호 위원장도 "한동-평대 해상풍력 사업비가 6500억원으로 알고 있다"며 "수천억원이 투입되는데 공모계획을 초안부터 변경해야 한다. 올해 안해도 된다"고 거들었다.

임 의원은 추가 질의에서 "에너지공사가 경영이 안정화 된 게 맞느냐"고 노희섭 국장에게 질문을 던졌다.

노 국장은 "에너지공사가 외형적으로 성장한 것은 맞다"면서도 "다만 내실은 다져졌는 지 살펴봐야 한다"고 답변했다.

임 의원은 "항간에 사장이 조직장악력과 리더십 문제가 내부적으로 나오고 있다"며 "성장 문제도 전력생산량은 증가하지 않았는데 판매수익이 올라갔다. 이것은 국제유가의 영향으로 판매단가가 올라가서 수익이 늘어난 것 뿐"이라고 지적했다.

임 의원은 "에너지공사의 경영수지는 상당히 위험하고, 언제든지 변동이 심하다"며 "리스크가 언제 닥칠 지 모른데 실적이 좋다는 건 진짜 위험한 발상"이라고 꼬집었다.

임 의원은 "에너지공사에 대한 조직 안정화는 물론 철저한 대응 방안이 필요하다"며 "사장 대행인 노희섭 국장이 특별하게 살펴봐야 한다"고 당부했다.

노 국장은 "전력 판매 단가가 상승해서 경영수지가 나아진 것은 사실"이라며 "사장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데 조직에 대한 부분과 사업에 대한 부분을 면밀하게 살펴봐서 대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조사 관리 2019-10-23 13:59:18
저기 진짜 문제있다.. 제대로 조사, 관리 해라
21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