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이번엔 경관-건축심의 문턱서 '제동'
신세계면세점, 이번엔 경관-건축심의 문턱서 '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영향평가 3수 끝에 통과했지만 '공개공지 활용' 재검토 주문

 

교통영향평가를 3수끝에 통과했던 신세계면세점이 경관.건축심의에서 제동이 걸렸다. 

제주도 경관·건축공동위원회는 13일 오후 4시 제주도청에서 회의를 열고 신세계디에프가 제출한 ‘연동 판매시설 신축’(면세점) 사업에 대해 재심의 결정했다.

신세계면세점은 제주시 연동 뉴크라운호텔 부지에 2022년 완공을 목표로 지상 8층에 지하 7층 규모. 판매시설 연면적은 1만5000㎡로 기존 롯데나 신라면세점 보다 2배 이상의 크기다. 호텔부지는 3888㎡(약 1178평)다.

면세점을 추진하는 지역이 '시가지 경관지구'로 지난해 4월 지정되면서 건축심의만 받던 것을 경관.건축위원회 심의를 받게 됐다. 

고도가 45m 인데 신세계면세점은 44.7m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경관.건축공동위는 ‘공개공지’ 재검토를 이유로 신세계면세점 사업 계획에 제동을 걸었다.

공개공지는 불특정 다수가 통행하거나 이용할 수 있는 사업부지 내 외부공간을 말한다.

공동위는 주변을 오가는 행인들이 보다 자유롭게 공개공지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공개공지 활용 계획을 재검토하라고 요청했다.

신세계는 교통영향평가에서  '주차장 확보' 문제로 '재심의'가 잇따라 내려지자 KCTV 남쪽 1만㎡ 부지를 7년간 임대해 전세버스 79대를 세울 수 있게 했고, 다른 곳에 각각 18대와 8대 등 주차장 3곳에 전세버스를 105대 주차할 수 있게 했다.

KCTV에서 제방사까지 아연로 600M 구간 공사비 100%를 자부담하겠다고 제주시와 협의를 완료했다. 당초 계획보다 10억원 늘린 58억9000만원을 공사비로 투자하겠다고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저런 2020-03-16 09:52:30
굳이 복잡한 시내 끼어들잰하지마랑 좀 한글한 동네강 주차장도 널찍허게행 허주게. 주변에 상가도 짓고행 좀 닮아뱀직허게 해사주
211.***.***.231

의문투성이 신세계 2020-03-16 08:54:58
면세점 예정부지와 주차장간 거리가 멀어 셔틀투입&도로확장까지 계획하는 무리수를 두고 있는데, 주차장인근 한산한 거리에 건축을 타진하는게 나을듯
그럼에도 현위치를 고집하는 이유는
아마 누웨마루거리에서 쏟아지는 외국인관광객을 낼름
받아먹기 위함이 아닐까
211.***.***.82

공개공지는 필요함 2020-03-15 04:13:18
요즘 오피스텔등도 공개공지조건으로 허가주는데
집객효과가 큰 면세점은 당연히 여유공간을 1층에 해야 한다
223.***.***.139

적당히 2020-03-14 14:55:41
지금도 신제주 거리 밤 열시만 되면 도로가 주차장 입니다 코로나 와도 도로는 주차장 인데 생각들이 있는건지 어이 없네요
뭐가 좋은건지 인력창출 개가 웃지요
222.***.***.76

어랭이 2020-03-14 11:44:19
이러나 저러나 허가 날건디 ㅋ
다른것들도
제주도 환경단체나 시민 단체는 사업만하면 다들 반대라
그냥 땅이나 파먹고 살아지카.
그런데 이분들은 누가 돈줘서 먹엉 살암신고.
나도 환경단체나 가입해 볼까나. ㅋ
그냥 골아봠수다. 궁금허영
182.***.***.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