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버스 파업 철회...총액 2.77% 인상 합의
제주도 버스 파업 철회...총액 2.77% 인상 합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버스노조, 파업 2시간 앞두고 전격 합의...총액 2.77% 인상 -탄력근로제 수용

제주지역 버스노조 파업이 극적으로 철회됐다. 

제주도와 버스노조는 파업 개시 시점을 2시간 앞둔 12일 밤 10시께 노정 협상을 통해 총액 임금 2.77% 인상안에 합의했다.

노정 협상에는 현대성 제주도 교통항공국장, 허문정 교통정책과장, 노조 대표로는 조경신 제주지역자동차노동조합 위원장과 김승필 제주버스연합노동조합위원장이 참여했다.

노조측은 임금 10.9% 인상과 주 52시간 적용 사업장 확대에 대비한 근무시간 축소 또는 1일 2교대, 무사고 수당 5만원, 휴게실-화장실 설치 등 11개 사항을 요구했다.

제주지역의 경우 대중교통은 2017년부터 준공영제를 시행하면서 재정 대부분을 부담하고 있다.

제주도는 준공영제 시행으로 버스운전자 1년차 연봉이 4300만원에 이를 만큼 급여가 크게 오른 상황에서 근무일수가 축소될 경우 재정부담이 늘어난다며 난색을 표시했다.

당초 제주도는 급여인상은 공무원 임금상승분인 1.8%만 수용하고, 주 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됨에 따라 근로시간을 탄력근로제 도입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결국 3번째 노정협상에 따라 제주도와 버스노조는 총액기준 2.77% 인상에 합의했다.

급여는 1.9% 인상하고, 무사고 수당 3만원, 유급휴가 추가 1일, 교육수당 지급, 화장실.휴게실을 점차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대신 노조는 근로시간을 1일 기본 8+연장 5시간에서 기본 10+연장 3시간의 탄력근로제 도입을 받아들였다.

버스 노조가 제주도와 최종 임단협을 타결함에 따라 13일 0시부터 벌일 총파업은 철회하기로 했다.

제주도는 버스 파업에 대비해 전세버스 665대를 특별수송차량으로 투입할 계획이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3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3
과속난폭 2019-03-13 20:52:55
버스기사 성과급제를 도입하여 버스기사의 친절도와 과속 난폭 운전에 대한 벌점제를 시행하라~ 게다가 운행시간 준수 사항도 체크하고 성과별 차등 월급 적용해라!!! 버스를 타보면 과속, 난폭은 기본이고(특히 시외 운행) 버스출도착 시간이 지 멋대로 여서 일찍 가서 기다린다고 했는데 버스가 벌써 지나가거나 도착예정시간보다 한참 뒤에 오는 경우도 있다. 물론 신호등 체계나 도로교통 상황에 따라 다르지만 적어도 출발시간은 지켜야지 승객이 없다고 예정 시간보다 5분 10분 일찍 출발하면 안되지...어는 정도 정차 후 출발을 하든가...시외버스는 30분에서 1시간 간격인데...
123.***.***.101

문대림반대청원링크 2019-03-13 17:01:34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51066#_=_
49.***.***.195

소리 2019-03-13 15:54:33
화장실과 휴게실은 기본적인 대우인데 이것도 잘 되지 않았다는 걸 보면 그동안 기사님들의 환경과 대우를 짐작할 수 있어요 승객의 안전을 보장하려면 기사님들의 기본적인 대우도 당연히 보장되어야 합니다
175.***.***.201

도민 2019-03-13 14:51:55
밭에가서 똥산다는 이야기 그만해라.. 월급 받는돈으로 휴대용변기를 사라. 돈 아까우면 당신 사장보고 화장실 달린 버스를 사달라고 조르든가..
1.***.***.104

토박이 2019-03-13 13:36:56
냉정히 강력하게 날갈껏 갓드만 결국 회사에게 지고마는 도정을 봐라보며 과연 도민을 위한 도정인가 심히 걱정되오
차라리 20,77% 인상시켜 드려야할껄요 좀 흡족하겟끔요
도민의 불편함 아시나요 700여대 버스가 긴요케 사용되고 있나 보나요 준공영제 접으시는게 답입니다
올여름 상상을 해보셨나요 차열기 매연으로 도민 호흡 바쁘게 혈압오르게 지켜보세요
39.***.***.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