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만 145개! 먹는 재미에 보는 즐거움까지~
부스만 145개! 먹는 재미에 보는 즐거움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밍플러스 제주페어] 제주지역 소재로 만든 다양한 먹거리 시식·체험
ⓒ제주의소리
12일부터 14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파밍플러스 제주페어-6차산업제주국제박람회' 현장 모습. ⓒ제주의소리

제주도 서귀포시 중문 ICC JEJU(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 ‘맛의 향연’이 펼쳐졌다. 제주 식재료로 만든 가공 식품 포함 다양한 먹거리가 무려 145개 부스에 차려졌다. 

제주도가 주최하고 제주농업농촌6차산업화지원센터, ICC JEJU, 제주의소리, 제주CBS가 주관하는 ‘파밍플러스 제주페어-6차산업제주국제박람회’가 12일 개막해 14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진행한다.

6차 산업은 농수축산업(1차 산업)에 제조업(2차 산업), 서비스업(3차 산업)을 더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추구하는 개념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제주를 포함한 전북, 전남, 강원, 경북, 충북, 경기 등 국내 업체뿐만 아니라 이탈리아, 호주, 캐나다, 홍콩, 일본, 싱가폴, 태국, 말레이시아 등 10개국 106개사가 참여한다. 부스 숫자만 145개에 달하는데, 국내에서 열린 6차산업 국제박람회는 이번 경우가 최초로 평가받는다.

박람회에는 참여 업체들이 차린 부스들이 볼거리, 즐길 거리를 선사했다. 특히 다양한 먹거리 판매·시식은 파밍플러스 제주페어의 가장 큰 재미다. 

▲주스(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제주향, 제주삼다알로에영농조합법인) ▲무농약 감귤주스(농업회사법인 심터) ▲귤향과즐(귤향영농조합법인, 제주전통한과 도솔천, 하효살롱협동조합) ▲초콜릿(제키스) ▲표고버섯 과자(농업회사법인 즐거운주식회사) 등 간식류는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발길이 이어졌다.

ⓒ제주의소리
제주감귤주 제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제주 표고버섯 과자 제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감귤과즐 제품. ⓒ제주의소리

여기에 ▲유제품(하네뜨, 임실치즈마을 (사)임실N치즈6차사업단, 농업회사법인 (주)아침미소) ▲꿀(김인순의 허니제주, 한라산식품, (주)영농회사법인제주자연식품) ▲전통술(제주샘주, 제주본초협동조합, 농업회사법인 제주와이너리(유), 오드린&베베마루) ▲청(제주테마농수산) ▲차(제주에코시스템연구소, 영농조합법인 제주다) ▲발효식품(양춘선식품, (주)제주자연초농업회사법인) ▲육가공품(사회복지법인 평화의마을 제주맘, 제주씨앤에프)은 중년층의 관심을 끌기 충분했다.

ⓒ제주의소리
치즈, 요거트 등 유제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꿩엿 제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치즈, 요거트 등 유제품. ⓒ제주의소리

▲메밀 제품(한라산아래첫마을 영농조합법인) ▲쉰다리(느티나무) ▲제주그린레몬, 무농약 레몬(제주한스에코팜) ▲제주산 무농약 바나나(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유진팡) ▲황칠소금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한라종합식품) ▲마(馬) 제품(영농조합법인 산새미) 등 이색 상품을 취급하는 곳은 관람객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 뿐만이 아니라 제주산 원료를 가지고 만든 저자극 화장품 업체(고사리숲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주)제주인디)는 여성들의 관심이 이어졌다. 제주 서부권 수눌음 마을행복센터는 사업 소개 뿐만 아니라 LED무드등만들기, 커플가족반려동물 사진 촬영으로 환영을 받았다.

ⓒ제주의소리
제주산 원료 화장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육가공 제품.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육가공 제품. ⓒ제주의소리

먹거리들은 시식하면서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어 질 좋은 상품을 부담없이 구입하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파밍플러스 제주페어는 부스뿐만 아니라 흥미로운 볼거리도 제공한다. 유명 요리사들의 흥미진진한 ‘푸드쇼’(food show)가 준비돼 있다.

12일 오후 2시 30분부터 4시까지는 김소봉 요리사의 제주 딱새우와 돼지고기 쿠킹쇼가 열렸다. 4시부터 5시까지는 이탈리아 슬로푸드 ‘프레시디아’ 농가로부터 듣는 지역공동체와 특산물 이야기 토크콘서트가 열린다.

ⓒ제주의소리
김소봉 요리사(왼쪽)와 배우 원기준.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김소봉 요리사의 음식을 원기준의 안내로 관람객들이 맛보고 있다. ⓒ제주의소리

13일은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까지 강창건 요리사의 다금바리 갈라쇼, 오후 1시부터 2시까지는 윤미월 선생이 제주산 옥돔과 백김치 소스를 이용한 쿠킹쇼를 펼친다. 오후 3시부터 4시까지는 해녀가 들려주는 해산물 이야기 ‘해녀의 부엌’이 준비돼 있다.

사전 등록자 가운데 일부를 추첨해 태블릿 PC, 무선 이어폰, ICC JEJU 레스토랑 ‘델리지아’ 식사 쿠폰 등 경품을 제공한다. 12~13일 모든 참관객을 대상으로 무선 충전 마우스 패드, 밀폐용기, 그립톡, 메가박스 영화쿠폰 등 경품도 추첨으로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