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김태엽, 제주도의회 인사청문 넘을 수 있을까?
‘음주운전’ 김태엽, 제주도의회 인사청문 넘을 수 있을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10일 안동우(제주)․김태엽(서귀포) 시장후보자 인사청문 공식요청…26․29일 유력

제주도가 음주운전전력으로 인한 자격 논란에도 김태엽(60) 서귀포시 시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개최를 제주도의회에 공식 요청했다.

10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에 따르면 제주도는 이날 오후 5시께 안동우(58) 제주시장 후보자 및 김태엽 서귀포시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개최를 요청했다.

제주도의회는 관련법령상 인사청문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20일 이내에 청문회를 실시해 청문보고서를 채택해야 한다.

이에 따라 양 행정시장에 대한 인사청문회는 오는 26~29일 중에 열릴 것으로 보인다.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교섭단체 의석 수에 비례해 더불어민주당 4, 미래통합당 1, 교육의원 교섭단체인 미래제주 1, 의장 추천 1명 등 7명으로 구성된다.

안동우 제주시장 후보자는 제주시 구좌읍 출신으로 동아대학교 농학과를 졸업했고, 농민운동을 하다가 진보정당 소속으로 7~9대 제주도의회 의원을 지냈다. 이어 민선 6기 원희룡 도정 후반기인 2017년부터 민선 7기 출범 후인 지난해까지 정무부지사를 역임했다.

김태엽 서귀포시장 후보자는 서귀포시 서귀동 출신으로 제주대학교 식품공학과를 졸업했다. 공직에 입무한 후 민군복합형관광미항추진단 지원팀장, 1차산업경쟁력강화지원추진단 축산분뇨악취개선추진팀장, 관광정책과장 등을 거쳐 민선 6기 도정 당시 원희룡 지사 비서실장을 역임했다. 이어 서귀포시 부시장으로 발탁돼 공직을 수행한 후 지난해말 명예퇴임했다.

김 후보자의 경우 공직퇴임 직후인 지난 3월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돼 벌금 800만원을 선고받은 사실이 알려져 인사청문 과정에서 적지않은 논란이 예상된다.

김 후보자는 지난 326일 오후 945분쯤 제주시 노형동 노형중학교 정문 앞에서 음주상태로 자신의 차를 몰아 집까지 150m 가량을 운행했다. 이 과정에서 도로 옆 연석과 가로등을 들이받고는 아무런 조치 없이 다시 차를 몰아 집 근처까지 이동했다. 이를 지켜본 택시기사와 시민들이 112에 신고하면서 노형지구대 순찰차가 현장으로 향했다.

경찰이 자택에 있던 김 후보자를 상대로 음주 사실을 확인한 결과,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01%였다.

김 후보자는 검찰수사에서 대정읍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신 뒤 대리운전을 이용해 제주시까지 이동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의소리]와의 통화에서는 대리운전 과정에서 잠이 들었다. 일어나보니 다른 건물 주차장에 차량이 세워져 있었다이에 차를 몰아 집까지 이동하게 됐다고 해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5
고스톱치지마라 2020-06-13 11:09:02
도의원님들 제발 짜고치는 고스톱놀이에 현혹되지 않기를 도민의 한사람으로서 건의합니다. 패거리들의 짜고치는 맨투맨 작전에 지연.학연.혈연에 얽메여서 구렁이담넘어가듯해서는 절대 안됩니다.민주당 도의원님들의 역량을 믿겠습니다.화이팅
223.***.***.67

도민 2020-06-11 20:08:37
이제 더이상 조롱당하지 마시고
그만사퇴하세요
한때 같이 근무했던 동료로서
안타까울뿐..
175.***.***.180

오늘 2020-06-11 18:48:13
오늘 제주도민님아이피는 두개?
131 115
223 131...
39.***.***.229

게메이 2020-06-11 17:50:02
경해도 조국보다는 야ㅐㅇ방이우다.
그러나 시장 시키민 안됩쥬게
무시거 와이로 먹어싱가.
둘다 취소헙서,
아니면 제주도민도 혼번 촛불 들르카마씀
61.***.***.189

도의회 나리들 2020-06-11 17:10:23
정신들 똑바로 차리세요
도민들 지켜보고 있습니다
3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