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온통 ‘환호성’...“도민의 냉엄한 심판”
[강창일] 온통 ‘환호성’...“도민의 냉엄한 심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구조사] 양치석 후보에 6.7%p 앞서...“상대 후보 도덕적 결함 반영 결과”

KBS·MBC·SBS 지상파 방송3사의 4.13총선 출구조사가 결과가 발표된 13일 오후 6시 직후 제주시 연동에 위치한 더불어민주당 강창일 후보의 선거사무소는 그야말로 축제 분위기였다.

출구조사 결과 강창일 후보가 경쟁자인 새누리당 양치석 후보를 6%포인트 이상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 제주시 갑 지역구에서 강 후보는 46.8%를 기록해 40.1%의 양 후보와 13.1%의 국민의당 장성철 후보를 앞질렀다.

캠프 관계자들은 서로 뒤섞여 포옹을 하고 환호성을 지르며 기쁨을 나눴다. 오랜 시간 동안 강 후보를 연호하는 목소리로 선거사무소는 떠들썩했다.

▲ 방송3사의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된 13일 오후 6시 직후 제주시 갑 더불어민주당 강창일 후보의 선거사무소. 6.7% 차이로 상대 후보를 앞서는 것으로 나오자 지지자들이 환호하고 있다. ⓒ 제주의소리

IMG_1601.JPG
▲ 방송3사의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된 13일 오후 6시 직후 제주시 갑 더불어민주당 강창일 후보의 선거사무소. 6.7%포인트 차이로 상대 후보를 앞서는 것으로 나오자 지지자들이 환호하고 있다. ⓒ 제주의소리

현재 선거사무소에는 선거대책위원회 공동 상임위원장인 김영훈 전 제주시장,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과 함께 박원철, 김태석 도의원 등이 자리했다. 강 후보는 아직 현장에 모습을 나타내지 않고 있다. 강 후보는 추후 캠프에 합류해 지지자들과 개표방송을 함께 지켜볼 예정이다.

선대위 상임위원장인 박희수 전 의장은 “도민들이 후보들에 대해 엄격한 판단을 한 것으로 보인다”며 “그 동안 국회에서의 강 의원의 왕성한 활동, 상대 후보의 도덕적 결함이 반영된 결과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종 선거 결과에서도 승리할 것으로 본다”며 “처음부터 예상했던 결과”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