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정회 임원진 개선...부봉하 회장 유임
제주도의정회 임원진 개선...부봉하 회장 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부봉하 회장. ⓒ제주의소리
제주특별자치도의정회는 25일 오전 의정회사무실에서 임원 개선을 위한 임시총회를 열어 부봉하 현 회장을 유임시켰다. 부봉하 회장은 제6~7대 제주도의회 의원을 지냈다.

의정회는 또 상임부회장에 강공우(5), 부회장에 강창식(7~8)한성율(7), 여성부회장에 임기옥(6~7) 전 의원을 선출했다.

감사에는 김미자(8), 양대성(7~8) 전 의원을 각각 선임했다. 임원들의 임기는 2년이다.

제주도의정회는 역대 도의회 의원들의 모임으로, 120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환경정화 활동과 지역현안 세미나 개최, 회지발간, 회원교류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