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갤러리]'산해진미' 가득한 2006 제주음식 축제
[포토갤러리]'산해진미' 가득한 2006 제주음식 축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까지 제주종합경기장 안

14~15일까지 제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리고 있는 2006 건강 및 제주음식축제.

(사)한국음식업중앙회 제주도지회(회장 김광호)와 (사)한국조리사회중앙회 제주도지회(회장 손정균)이 마련한 제주음식축제는 이날 900여가지의 제주전통음식이 선보였다.

이날 음식의 대 향연은 제주의 토속음식이 곧 현대인의 웰빙음식이자, 국제자유도시의 제주의 참 맛을 보여주는 소중한 관광인프라임을 여실히 보여줬다.

[현장]"제주향토음식 한자리~입맛 당기네~~"

   
 
 
   
 
 
   
 
 
   
 
 
   
 
 
   
 
 
   
 
 
   
 
 
   
 
 
   
 
 
   
 
 
   
 
 
▲ 이날 눈길을 끈 돔베고기 썰기대회
   
 
 
   
 
 
   
 
 
   
 
 
   
 
 
   
 
 
   
 
 
   
 
 
   
 
 
   
 
 
   
 
 
   
 
 
   
 
 
▲ 기념촬영도 한번 찍고
▲ 성곽을 쌓고
   
 
 
   
 
 
   
 
 
▲ 싱싱한 방어회를 써느라 진땀을 뺀 요리사.
▲ 큼지막하게 썬 방어회를 한 점 먹기위해 늘어선 장사진
   
 
 
   
 
 
   
 
 
   
 
 
   
 
 
   
 
 
   
 
 
   
 
 
   
 
 
▲ 도시락 변천사. 일제시대와 50년대 도시락
▲ 2000년대 아이들
▲ 60~70년대 도시락
▲ 80년대 도시락. '계란 프라이'와 '소시지 계란부침'이 특급 요리였다.
▲ 90년대와 요즘 학생들의 보온도시락
▲ 광어(넙치) 시식회를 하고 있는 참가객
▲ 세계자연유산등대기념 작품.
   
 
 
   
 
 
   
 
 
▲ 토종고추장에 눈독들이는 참가객
▲ 이날 다양한 건강상식 코너도 마련됐다
▲ 담배 한갑 분량을 피운다는 한 흡연자는 이날 연탄가스를 마시면 증가하는 일산화탄소양을 측정한 결과 '20'(상습 흡연자)이라는 수치가 나왔다. 취재기자는 '7'(비흡연자보다 조금 높은 수치)이라는 믿을 수 없는 수치가 나오고...
   
 
 
▲ 청정(?) 특별자치도제주내 현재 에이즈 관리대상자는 28명. 이중 3배수가 아직 신고를 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 에이즈에 대한 상식1
▲ 에이즈 상식2. 한때 동성연예자의 에이즈 감염률이 높다는 분석이 나왔으나 무분별한 남녀 성접촉이 가장 많다. 전국적으로 남성이 80%를 차지한다.
▲  참가객들이 건강상담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