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실무위, 희생자 28명-유족 1608명 심의 의결
4.3실무위, 희생자 28명-유족 1608명 심의 의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위원장 원희룡 제주지사)는 28일 오후 2시 도청 환경마루에서 4·3희생자 및 유족 추가신고 건에 대해 8차 심사를 진행했다.
 
이번에 개최된 제165차 실무위원회는 도·행정시 읍면동에 접수된 건 중 사실조사가 완료돼 4·3실무위원회에 상정된 건 가운데 희생자 30명, 유족 1649명에 대해 심사한 결과 희생자 28명, 유족 1608명을 인정해 의결했다.

반면 희생자 2명, 유족 41명은 4·3과의 관련이 없는 것으로 판단되어 불인정 의결했다.

이번 인정된 희생자 28명은 사망자 21명, 행방불명자 3명, 후유장애자 3명, 수형자 1명이다. 후유장애자 3명은 고문 피해 2명, 정신질환 1명이며, 수형자 1명은 군사재판을 받은 분으로 확인됐다.

그동안 4·3실무위원회는 8차례 심사를 통해 총 8887명(희생자 240, 유족 8647)을 의결해 4·3중앙위원회에 최종 심의·결정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