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출마로 회장 공석 예고된 제주도관광협회장 보궐선거는?
총선출마로 회장 공석 예고된 제주도관광협회장 보궐선거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명 거론 속 고승철 vs 부동석 경쟁 유력 전망...대의원 표심 잡기 접촉 잦아져
차기 제주도관광협회장 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거명되는 고승철 (주)삼영관광 일출랜드 대표(왼쪽), 부동석 중문덤장 대표.
차기 제주도관광협회장 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거명되는 고승철 (주)삼영관광 일출랜드 대표(왼쪽), 부동석 중문덤장 대표.

김영진(53) 제주도관광협회장이 2020년 4.15총선 출마를 공식 선언한 가운데, 차기 협회장을 꿈꾸는 인사들의 행보가 바빠지는 등 벌써부터 차기 회장 보궐선거에 관심이 모아진다.

4선 연임 중인 김영진 회장이 예정대로 9월말~10월초 중도사퇴를 실행할 경우, 차기 회장은 2021년 2월까지인 김 회장의 남은 임기를 맡게 된다.  

19일 [제주의소리]가 여러 경로로 취재한 결과 차기 회장 후보군에 자천타천으로 4~5명이 거명된다. 다만 구체적인 출마행보를 보이는 후보로는  고승철(58) (주)삼영관광 일출랜드 대표이사와 부동석(54) 중문덤장 대표 정도로 좁혀진다. 

관광업계와 협외 안팎에서도 고승철 대표와 부동석 대표의 경선이 유력할 것으로 내다보는 분위기다. 두 사람 모두 현재 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지난 4월 현 김영진 회장은 내년 총선에서 제주시 갑 지역구로 출마하겠다는 의사를 언론에 공식 밝힌 상태로, 오는 9월말 회장직을 사퇴해 본격 선거 행보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김 회장은 9월말 예정된 도내 관광인들의 축제인 '관광인 한마음대회'를 끝으로 회장 직에서 물러나 본격적인 총선 행보를 걸을 것이란 예측이다. 
 
김 회장의 사퇴가 기정사실화되면서 차기 관광협회장 후보군에 이런저런 이름들이 자천타천 오르내리고 있다.
 
하지만 현재 출마가 확실시 되는 후보는 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고승철·부동석 2명으로 압축된다. 고 대표와 부 대표는 각각 협회 관광지업분과위원장과 외식업분과위원장도 맡고 있다.
 
벌써부터 관광협회 안팎에서는 특정 후보가 김 회장과 협회 내·외부 행사에 자주 동행하는 모습이 잦아지면서 차기 협회장 선거가 사실상 시작된 것이 아니냐는 촌평도 나온다.  
 
관광협회 정관에 따르면 회장은 대의원총회를 통해 선출한다. 정관에 따른 협회 대의원은 당연직 48명을 포함한 180명 이내로 구성된다. 
 
당연직 외 대의원은 각 업종별 회원수, 회비 납부실적 비율, 협회 기여도 등에 따라 이사회에서 결정한다. 19일 기준 협회 대의원은 당연직 포함 총 161명이다. 
 
이들 대의원들을 상대로 차기 회장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보이는 인사들의 접촉도 잦아지는 모양새다. 
 
회장 자리가 공석이면 상임부회장이 대의원총회 의장직을 대신한다. 협회 선거관리규정에 따라 회장이 사퇴할 경우, 보궐선거를 위한 별도의 선거관리위원회를 구성해 회장 선출을 위한 일정 등을 관리한다.
 
선관위가 구성되면 30일 이내로 선거일이 결정돼 후보 등록 등 절차가 진행된다. 선관위가 구성돼야 차기 회장 선출을 위한 세부 일정이 확정된다는 얘기다.  
 
이와 관련해 관광협회 관계자는 “회장 선출을 위해서는 선관위가 우선 구성돼야 한다. 선관위가 회장 선출 일정 등을 결정한다.”며 “그러나 아직은 현직 회장이 사퇴의사를 밝히긴 했지만 일정이 구체적으로 결정된 것은 없다. 일정이 결정되면 대의원총회에서 회장이 선출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7
관광인 2019-08-21 12:13:47
관광협회 기사나오면 이렇게 관심들이 많으니...
쌔긴쌘가보오.. 견제를 이렇게 많이하심이..
61.***.***.94

웃긴다 2019-08-20 20:08:15
ㅎㅎ
지나가던 개가 다 웃겠다.
관광협회에서 하는 일이 무엇인지 묻고싶다.
관광협회장 후보 ???
부 oo 씨 출신성분 보소!!!

관관협회장 4선 하더니 눈에 뵈는게 없나보네.
국개의원은 아무나 하는거라????
집에 돈 좀 있다고 촐싹거리기는 원~~~~
그 돈으로 불우 이웃이나 도우시지 ㅜㅜㅜ
14.***.***.148

맑다가 흐릴 날씨 2019-08-20 15:59:28
모든 이에게 기회는 정당하게 주어져야 하지만, 성찰하고 반성하는 것은 그 본인의 몫!
211.***.***.222

호로방 2019-08-20 10:37:20
근래 본 기사 중에 젤 웃김. 그냥 개쪽 당하지말고 동네 통장이나 청년회장 나가심이...
39.***.***.251

보는눈 2019-08-20 10:34:53
이섬에 도민혈세 낭비하는 불필요한 부서 기관 유관단체 냉정히 정리해야 한다
39.***.***.161

하위20%유력 2019-08-19 23:38:37
안될것은 안된다.
깜이 아니지.
49.***.***.103

나그네 2019-08-19 23:09:14
대한민국에 아직도 체육관 선거 하는데가 도관광협회장이다. 회원 직선제 못할바엔 걍 도지사가 임명해라
14.***.***.78

제주 2019-08-19 22:40:24
관광협회장 관용차가 에쿠스임.
관광공사 사장이 제네시스임.
부지사가 그랜저임.
도지사는 소울ev탐.

협회는 공무 조직이 아니라서 뭘 타던 지네맘임.
협회장 에쿠스 안탐?
차 바꿧음?

아래 협회 지원금 및 협회장 연봉에 대한 문의가 잇길래.
211.***.***.251

코메디 2019-08-19 22:23:04
도민여러분!
여러분의 혈세가 이렇게 버려지는 겁니다.
59.***.***.12

선관위 2019-08-19 21:22:05
놀고 먹는 선관위는 일해라. 저런 인사가 총선 출마라니. 춘천의 김진태가 웃겠다. 부지런히 따라 다니면서 철저하게 조사하고, 처벌하라.
103.***.***.220

협회시러 2019-08-19 20:56:55
관광협회라면 회원들 회비로 운영되어야 하거늘 왜 도민의 혈세를 협회에 지원하는가? 원도정은 당장 관광협회에 보조금 지급을 중단하라!
125.***.***.231

관광인 2019-08-19 18:19:03
썩을되로 썩어버린 관광협회
국회의원 나오겠다는 사람이나 보궐선거에 나오겠다는 사람이나, 아니 식당하는 사람이 협회를 움직이겠다니 자중하시라 다 짜고치는 고스톱
정치화 되어가는 썩을협회,
협회를 페쇄하라.
112.***.***.98

엥? 2019-08-19 13:48:54
"말 타면 경마 잡히고 싶다"고 깜냥도 안되는 것이 국회의원 한다고...
이토록 권력은 중독이 심한 것이니 자제하고 삼가야...
14.***.***.176

협회회장은 봉사직인가요? 2019-08-19 13:39:50
관광협회 회장은 봉사직인가요?
아니면 급여받는 그리고 급여는 얼마나 지출하는지 궁금하네요.
110.***.***.2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