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팔공회, 9년째 이어가는 추석 맞이 이웃 사랑
한라팔공회, 9년째 이어가는 추석 맞이 이웃 사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팔공회(회장 부창근)는 8일 한림체육관에서 회원과 가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석맞이 이웃사랑 김치 담그기 봉사를 진행했다.

이날 만든 김치는 총 1100포기다. 한림읍사무소가 기초생활수급가정과 독거노인가정 300여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더불어 제주장애인요양원, 유진어린이집, 성자현 등 한라팔공회가 결연을 맺은 복지시설 등에도 전해진다.

한라팔공회는 매년 읍면동 1개 지역을 선정하고 해당 지역의 독거노인가정, 복지시설 등 어려운 가정에 대해 사랑의 김장 김치를 전달하고 있다. 올해로 9년째다.

한라팔공회는 도내 16개 고등학교 동기생들이 모인 봉사단체다. 봉사를 통해 건강한 제주사회를 만들어 보자는 취지로, 1980년 도내 16개 고등학교 입학 남학생 동기생들이 모여 2010년 9월에 창립했다. 현재 회원은 120명에 이른다. 

김치 나눔 봉사활동과 함께 어려운 가구 집수리, LED등 교체, 자연환경지킴이 등 사회봉사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2016년 제주도 비영리민간봉사단체(제336호)로 등록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