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 밭작물 유통 강화 '유통지원단' 신설
제주농협, 밭작물 유통 강화 '유통지원단' 신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는 전문성 강화와 농업인 소득향상 지원을 위해 1월1일자로 농업경제사업 부문 조직을 개편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조직 개편으로 ‘제주유통지원단’이 신설된다. 유통지원단은 ‘제주 월동채소 생산·유통혁신 기본계획’에 맞춰 월동채소류 등 밭작물 유통 지원 강화를 위해 신설돼 밭작물 수급조절과 유통지원 등을 전담하게 된다.
 
변대근 농협 제주지역본부장은 “감귤 뿐만 아니라 밭작물에 대해서도 판매농협으로서 역할을 강화하겠다. 행정과 협의를 통해 유통지원단을 제주 밭작물 파종부터 생산, 수급조절, 판매까지 담당하는 종합 유통조직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