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이도2동 단독주택서 불 잠자던 50대 장애인 중상
제주 이도2동 단독주택서 불 잠자던 50대 장애인 중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10시8분쯤 제주시 이도2동의 한 2층짜리 단독주택 2층에서 불이 나 50대 정신지체 장애인이 중상을 입었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23일 오전 10시8분쯤 제주시 이도2동의 한 2층짜리 단독주택 2층에서 불이 나 50대 정신지체 장애인이 중상을 입었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23일 오전 10시8분쯤 제주시 이도2동의 한 2층짜리 단독주택 2층에서 불이 났다.

방 안에서 연기가 치솟자, 잠을 자던 김모(53.정신지체 2급)씨가 불을 끄려다 연기를 들이마셨다. 이 과정에서 양 발에 2도 화상이 입기도 했다.

구조 당시 김씨는 호흡은 있지만 의식이 없는 상태였다. 김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제주시내 종합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은 방 내부 5㎡를 태우고 10분 만에 꺼졌다. 

제주소방서는 김씨가 평소 침대에서 담배를 피웠다는 가족들의 진술을 확보하고 담배꽁초로 인한 화재 가능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수준이하네 2020-03-23 19:27:43
김정호 기자님 정신지체가 뭡니까 진짜... 지적장애로 기사 정정해 주시죠!!! 이런 기사 하나가 제주의 소리 전체의 질을 떨어뜨립니다 제발 정정하세요
61.***.***.174

레규 2020-03-23 18:18:34
기자양반 공부 좀 해요~정신지체가 뭡니까? 지적장애지
6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