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김효 전 예비후보와 원팀 선언”
부상일 “김효 전 예비후보와 원팀 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는 “경선 경쟁자였던 김효 전 예비후보와 원팀이 될 것을 다짐했다”고 30일 밝혔다.

부 후보에 따르면 김효 전 예비후보는 이날 부 후보 선거사무실을 찾아 “현재 코로나19로 인한 국가 위기 극복과 변화와 혁신을 부 후보가 반드시 이룰 분이란 것을 확신한다”며 “조금이나마 부 후보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부 후보는 “김 전 예비후보 말처럼 미래통합당이 원팀이 돼 현재의 위기를 잘 극복하겠다. 나아가 제주 경제 활성화를 도민이 체감 할 수 있도록 공약 실천에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부 후보는 앞으로의 선거 전략에 대해 “이번 선거는 기존 선거와 달리 코로나19 여파로 많은 유권자와 만나기 힘들고 유권자도 후보에 대한 정보가 거의 없다. 이럴 때 일수록 유권자 속으로 더욱 다가가야 하고, 투표장에 가지 않아 발생하는 사표를 막는 게 핵심”이라며 “유권자를 감동시켜 마음을 얻을 것이다. 이번 선거에서 기필코 승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5
토종 2020-04-01 13:22:03
이번 선거는 한일전이다! 토착왜구당을 반드시 박멸해야 한다!
청정제주부터 토착왜구당 똘마니들이 발붙여서는 절대 안된다!!!
119.***.***.66

그냥 2020-04-01 11:27:10
대략 10일전..
오일장에서 본 후보님.
왠지 지쳐 보이는 모습이 아쉽네요.
몸건강 잘 챙기고...
당선의 영광이 그대에게 가기를 기원합니다.
110.***.***.7

제주을 2020-04-01 02:27:04
김후보한테 관심많았는데.. 계속 정진하세요.!
39.***.***.12

아쉬움 2020-03-31 23:35:49
저모습이 진정 제주도민,국민을 의하는 자세아닌가! 얼마나 좋은모습인가! 저모습에 토다는 인간들아! 갑을 봐라! 니들이 미처날뛰는 민주당인가..문빤가 하는 인간들 모습...좁은 제주도에서 지가 잘낮다고 승복 못하고 결국은 맞짱뜨고 있는모습... 한심하지 아니한가?
39.***.***.2

아이쿠야.. 2020-03-31 20:34:13
그렇게나 사과하라 사퇴하라 하더니만 결국 저꼴나네...
미래통합당은 진짜 답없네
125.***.***.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