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갑 출구조사 "송재호 이겼다" 지지자 환호성
제주시갑 출구조사 "송재호 이겼다" 지지자 환호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15총선 출구조사 현장] 송재호 48.9%-장성철 37%...11.9%p 차이

 

송재호 후보와 지지자들이 방송3사 출구조사에 환호를 지르고 있다.
송재호 후보와 지지자들이 방송3사 출구조사에 환호를 지르고 있다.

방송사 출구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가 오차범위를 벗어나 앞선 것으로 나오자 후보 캠프는 '송재호' 연호로 가득찼다.

제주시갑 선거구 송재호 후보 선거사무소는 15일 오후 5시부터 지지자들이 승리를 확신한 듯 서서히 모여들기 시작했다.

선거사무소에는 제주도 선거를 총괄하는 강창일 총괄선대위원장,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 문윤택 선대위원장, 좌남수.박원철.강철남.정민구.강성균.양영식.이승아 도의원도 참석했다. 

출구조사 방송이 시작되는 6시15분께 송재호 후보와 부인 강혜선씨가 함께 선거사무소에 도착했다.

송재호 후보와 지지자들이 방송3사 출구조사에 환호를 지르고 있다.
송재호 후보가 방송3사 출구조사에서 장성철 후보를 크게 앞선 것으로 예측되자 지지자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곧이어 출구조사 결과를 초조하게 기다리던 송재호 후보와 지지자들은 방송3사 출구조사에서 송 후보가 11.9%p 차이로 앞서는 결과가 나오자 박수와 환호성이 쏟아졌다. 

방송3사 출구조사에서 송재호 후보는 48.9%, 미래통합당 장성철 후보 37% 지지율을 보였다. 

이어 송 후보가 지지자들에게 악수로 고마움을 표시하자 지지자들은 '송재호' '송재호' 연호를 외치며 승리분위기를 만끽했다.

송 후보와 부인 강혜선씨는 출구조사 방송을 보고 잠시 휴식을 취하기 위해 자택으로 이동했다. 

송재호 후보는 '출구조사 결과 큰 차이로 이긴 것으로 나타났다. 예상했느냐?'는 질문에 "아니다. 초접전으로 알고 있었다"고 말한 뒤, "제주도민들이 현명한 선택을 해주신 것 같다. 그러나 아직 개표가 이뤄진 것이 아니기에 끝까지 결과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짧게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노형동주민 2020-04-16 01:10:07
강창일 왜빠집니까 그래도 갑 지역구를 위해 그동안 잘해왔습니다 세대교체도 제대로 된거고
110.***.***.186

강창일 2020-04-15 22:45:25
다 좋은데 이시국에 강창일의원은 왜 마스크를 쓰지 않고 있지? 코로나가 끝나지 않은 상황에서 많은 사람들이 밀집해 있는
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안하고 있는게 맞는 행동인가?
58.***.***.250

강창일은 2020-04-15 19:09:16
도지사로 적합.
이번에 국회의원 출마했으면 5선으로 국회의장까지 노려볼 수 있었는데.
현경대를 물리친 그 힘으로 원희룡도 물리쳐주길!!
121.***.***.85

2020-04-15 19:07:01
다좋은데 강창일은 좀 빠졌으면 좋겠다.
59.***.***.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