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호 태풍 장미 북상, 제주도 10일 새벽부터 '영향권'
제5호 태풍 장미 북상, 제주도 10일 새벽부터 '영향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10일 오전 제주 최대 접근...오후 남해안 상륙 '저기압'으로 소멸
제5호 태풍 장미 예상 이동경로
제5호 태풍 장미 예상 이동경로

 

제5호 태풍 장미가 10일 오전부터 제주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9일 새벽 3시 일본 오키나와 남서쪽 600km 해상에서 발생한 제5호 태풍 장미는 현재 오키나와 남남서쪽 약 420km 부근 해상에서 북상하고 있다. 

최대풍속은 18m/s에 강풍반경은 200km로 크기는 소형이며, 강도는 약한 태풍이다.

태풍 장미는 9일 밤 9시 오키나와 북서쪽 약 240km 부근 해상으로 북상하고, 10일 새벽 3시께 서귀포 남쪽 약 350km 해상으로 접근한다.

10일 오전 9시께 서귀포 남동쪽 약 90km 해상으로 제주도와 근접한 후 오후 3시에는 부산 서남쪽 약 70km에 도달한 후 남해안으로 상륙해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태풍이 10일 새벽까지 29도 이상의 고수온 해역을 지나면서 더 발달하기 좋은 환경이 갖춰져 있긴 하지만, 중상층 대기에서는 태풍 주변으로 건조한 공기가 분포하기 때문에 급격히 발달하긴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또 현재 태풍의 세력이 매우 약하기 때문에 저기압으로 약화하는 시점이 빨라질 가능성이 있으며 기압계의 변화 상황에 따라 이동경로, 속도, 상륙지역이 매우 유동적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태풍의 영향을 받는 남해안은 밀물 때(오전 10시∼오후 2시, 오후 10시∼오전 2시) 해안 저지대가 침수될 가능성이 있으니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이번 태풍 장미는 우리나라가 제출한 이름이다. 태풍위원회는 회원국이 제출한 이름을 순서에 따라 번갈아 사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비바리 2020-08-10 21:12:54
10일 새벽아님, 조용했음, 11일 새벽같은데요.
지금 바람이 많이 불기 시작하는데요ㅜㅜ
106.***.***.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