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70만 전도민 10만원씩 현금 재난지원급 지급
제주도, 70만 전도민 10만원씩 현금 재난지원급 지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24일부터 온라인 5부제, 9월7일부터 현장 접수...세대주 신청 원칙

제주도가 70만 전 도민(등록 외국인 포함)에게 제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을 현금으로 10만원씩 지급한다.

제주도는 오는 24일부터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신청 접수를 시작으로 10월1일까지 신속하게 지급하다고 11일 밝혔다.

지급대상은 7월29일 0시 기준 주민등록에 등록된 세대이며, 가구의 소득 및 가원의 직종에 상관없이 전 도민 및 등록 외국인에게 지급된다.

도민은 67만1768명, 외국인등록 또는 외국국적동포 거소신고 명단에 등재된 2만7488명 등 총 69만9256명이다.

가구원 수에 따라 최대 50만원까지 차등 지원했던 1차 지원금과 달리 2차 지원금은 1인당 10만원을 현금으로 지급한다.

1차 지원금은 기초생활보장 수급가구, 공무원.금융업 종사자 등은 제외한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에 지급된 바 있다.

2차 지원금 신청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전 도민 대상 지급에 따른 업무 폭주로 인한 불편 등을 감안해 세대주의 출생년도 끝자리 기준으로 5부제(월 1.6, 화 2.7, 수 3.8, 목 4.9, 금 5.0) 를 적용한다.

신청일은 8월24일부터 9월6일까지 2주 동안은 온라인 5부제 신청만 가능하고, 9월7일부터는 온라인 접수와 주민등록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 현장접수를 동시에 실시한다.

또한 9월11일까지는 읍면동 현장접수와 온라인 접수 모두 5부제가 실시되며, 신청 접수 4주차인 9월14일부터는 5부제가 해제된다.

휴일인 토요일과 일요일에는 온라인 접수만 가능하고, 5부제와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제주도는 소비진작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차 지원금 신청을 9월27일 마무리하고, 추석 전에 지급되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자세한 사항은 오는 19일 공고를 통해 발표하고, 관련 문의는 19일 이후 주소지 읍면동으로 하면 된다.

현대성 기획조정실장은 "1차 재난지원금 지급 결과 설문조사를 했는데 현금 지급이 좋다는 응답이 65%로 나왔다"며 "선불카드이 경우 상권이 취약한 읍면지역과 어르신들이 사용하기 어렵다는 여론이 많아서 현금을 지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6
제주의쏘리 2020-08-15 23:01:22
10만원 주고 또 얼마 뜯어가려고?
121.***.***.237

돌하루방 2020-08-12 21:51:11
전 도민에게 10만원 준다고
물론 큰 돈이지만
보다 뜻있는데 쓰고싶다
코로나와 한 창 전쟁중인 간호사를 위해 송금하고 싶다
전쟁이 일어나면군인에게 격려품을 보내듯이
의사는 그렇다치더라도 간호원은 존증받아야 하는데
당신들이 있기에 대한민국은 안전하다고 상각합니다
백의전사님 화이팅
121.***.***.148

이슬기 2020-08-12 16:32:08
외국인도 주는데 제주도민 아니지만 제주도에서 거주하고 근로중인 한국인들은 안주나요??;;;
203.***.***.163

소나무는 2020-08-12 09:34:45
제발 일거리를 줘야지 현금주는일 없었으면 합니다
하루 이틀 일당정도인데 취약층만 주던지
106.***.***.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