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금 500만원 받자마자 기부…“역시 김만덕의 후예”
상금 500만원 받자마자 기부…“역시 김만덕의 후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1회 김만덕상 경제인부부 수상자 김순희씨 상금 전액 김만덕기념관에 기부
제41회 김만덕상 경제인부문 수상자인 김순희(58)씨가 상금 500만원 전액을 도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김만덕기념관에 기탁해 주위를 훈훈케 하고 있다.ⓒ제주의소리
제41회 김만덕상 경제인부문 수상자인 김순희(58)씨가 상금 500만원 전액을 도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김만덕기념관에 기탁해 주위를 훈훈케 하고 있다.ⓒ제주의소리

41회 김만덕상 수상자가 상금 전액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해 귀감을 사고 있다.

김만덕기념관에 따르면 제주도가 주최한 제41회 김만덕상 경제인부문 수상자인 김순희(58)씨가 김만덕상 상금 500만원 전액을 도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했다.

김순희 수상자는 청소대행 전문업체 오현 대표로 여성근로자와 60세 이상의 노인 등 취약계층 고용유지에 힘쓰고 있다.

지난 2008년부터 깨끗한 학교 만들기를 위한 사업을 펼쳐 저소득층 학생을 위한 생활비 및 재능개발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을 기부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와 한라병원에 각각 1000만원씩을 기부하기도 했다.

김상훈 김만덕기념관 관장은 김만덕의 후예라 할 수 있는 김만덕상 수상자가 기부해줘 더욱 의미가 깊다기부금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김만덕 사랑의 쌀로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이유근 2020-10-20 10:00:39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몸소 실천하심에 찬사를 보냅니다.
220.***.***.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