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찬성 단체 “박원철·홍명환 의원 사퇴해야”
제주 제2공항 찬성 단체 “박원철·홍명환 의원 사퇴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 찬성 단체가 도민 갈등을 유발한다면서 박원철·홍명환 제주도의원의 사퇴를 요구했다.  

제주제2공항건설촉구 범도민연대와 성산읍 청년 희망포럼은 15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박원철·홍명환 의원은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홍 의원은 제2공항 여론조사를 앞두고 ‘도의회는 공정한 조사를 위해 노력해야 하는 심판’이라고 말했지만, 말과 행위를 보면 앞과 뒤가 다르다. 홍 의원의 개인 SNS를 보면 제2공항 반대 활동이 많다. 여론을 ‘관리’한 것보다는 ‘선동’했다는 표현이 맞다”고 주장했다. 

이어 “홍 의원은 방송 인터뷰에서 토지거래 제한으로 피해를 받은 성산 주민에게 ‘소음피해지역 직접 이해당사자의 의견을 특별히 고려해야 한다’고 말한 뒤 SNS에는 ‘성산읍을 특별히 고려해야 할 하등의 이유가 없다’고 말을 바꿨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홍 의원은 제2공항에 대한 정보를 알리는 활동마저 가로막았다. 작년에는 소책자 배포를 막아 도민에게 제공되는 정보를 원천 차단했다. 도정의 활동을 불공정하고, 본인의 활동만 공정하다는 ‘내로남불’이라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도의원은 주민의 뜻을 대신 전달하는 대의자다. 주민들이 권한을 잠시 맡긴 것”이라며 “자신의 역량을 과시하거나 어불성설로 여론을 호도하면 안된다. 박원철·홍명환 의원은 도민갈등조장을 멈춰야 한다. 열심히 일하는 의원을 욕보이지 말고, 당장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이어 “또 제2공항 반대를 더불어민주당 당론으로 정해놓고 갈등 해결이 목표라면서 찬·반이 아니라고 말하는 좌남수 도의장 행태도 비난할 수밖에 없다. 당론과 반대되더라도 제주에 이익이 무엇인지, 도민을 위한 것이 무엇인지 등 제주 전체를 위해 결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제주도는 민주당의 것이 아니다. 민주당 폭정에 가만히 있지 않겠다. 도민 갈등을 조장하는 박원철·홍 의원은 사퇴하고, 좌남수 의장도 각성해야 한다. 표보다 사람이 먼저다. 민주당은 각성해 문재인 대통령 공약 이행에 앞장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3
홍보대사냐 2021-03-17 04:35:35
니네가 열심히 반대할수록 박원철, 홍명환 의원 이름만 더 알리게 되는거잖아~~~
아유 바보들~~~
두 의원이 일당 백으로 찬성파단체들 커버해부렀네.
제주도의회 갈등해소 특위위원들 포함해서 제주도ㅡ전체ㅡ지역현안 문제에 이렇게 달라붙어서 헌신하는 의원이 있다는게 그나마 도민들에게는 정말 큰 행운이고 다행이지.
223.***.***.226

1212 2021-03-16 20:07:28
어찌다시 중앙로에서 뛰어다녀야되나.,...아 옛날이여ㅋㅋㅋ벌써 30년 전이네ㅋㅋㅋ여기글보는 사람중에 산촌에서 술마신 사람들있지??ㅋㅋㅋㅋ감자탕에 쏘주ㅋㅋㅋㅋ갑자기 생각나네ㅋㅋㅋ
112.***.***.27

거문오름 2021-03-16 16:55:00
당장 할수 있는거부터 합시다. 민주당은 도민을 학살하려 합니다.
지난 정권에서 도민들의 고충을 헤아려 허가해준 공항을 국책사업임에도 불구하고 5년을 끌다 무산시키려 합니다.
제주경제는 물론이거니와 국민의 안전까지 무시하는 도민을 말살하려는 제2의 4.3사태 입니다.
우선 우리가 당장 할수 있는일은 서울과 부산의 친인척들에게 이런 민주당의 횡포를 알려야 합니다.
시장선거에 아무런 영향을 줄수 없어도 항상 민주당만 찍는 바보는 아니란걸 보여 줍시다.
210.***.***.50


한포니 2021-03-16 09:56:57
민주화 세대들이 잘 모르는 것이 있어요. 다수결이 민주주의로 착각합니다. 다수결 거쳐야 하는 사안이 있고, 그렇지 않은 사안이 있습니다. 대다수의 공익과 국익을 챙기고 앞을 내다보는 전문가와 엘리트에게 맡겨야 하는 영역이 있습니다. 직접 민주주의에 맡겨 큰 혼란과 갈등이 오고, 자기들의 이해득실 따지다 보면 그릇된 결정을 내리게 됩니다. 투표가 다가 아니고, 다수결이 다가 아닙니다. 중우 민주주의, 타락한 민주주의, 사이비 민주주의, 위선 민주주의로 흐를 수 있습니다. 제주도 안 인구 편재에 의한 다수결의 횡포입니다!!!
223.***.***.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