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남수 의장 “日 방사능 오염수 해상방류 결정 강력 규탄”
좌남수 의장 “日 방사능 오염수 해상방류 결정 강력 규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의회 연대 투쟁" 시도의회의장협서 의제 상정
좌남수 제주도의회 의장. ⓒ제주의소리
좌남수 제주도의회 의장. ⓒ제주의소리

좌남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이 14일 일본 정부의 방사성 물질 오염수 해상방류 결정을 강력 규탄했다.

좌 의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부지에 보관 중인 오염수를 2년 후인 2023년부터 최소 30년간 해양으로 방류하기로 결정, 발표한 것은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처사"라며 "온 도민과 더불어 이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좌 의장은 "방출될 오염수에는 삼중수소와 인체에 치명적인 세슘, 스트론튬을 포함한 방사성 물질도 남아 있어 전 세계 바다에 심각한 오염이 우려되고 있다"며 "이는 전 세계 바다를 쓸 수 없게 만들어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게 할 심각한 문제이기 때문에, 방사성 물질 오염수 해양 방류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방사성 물질 오염수가 방류되고 7개월 후면 우리 제주도 앞바다까지 흘러들어와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있다"며 "특히 일본과 인접해 있는 섬 지역인 우리 제주는 수산물 생산과 소비에 치명타가 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산업계와 지역경제 존립 근간을 흔들 것"이라고 우려했다.

좌 의장은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는 방사성 물질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을 취소해 줄 것을 일본 정부에 강력히 촉구한다"며 "우리의 뜻이 받아들여지지 않는다면 도의회는 도가 추진하는 국내외의 법적 대응은 물론 전국 의회와의 연대를 통해 끝까지 투쟁하고, 저지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제주도의회는 이날 제주에서 열리는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서 '방사성 물질 오염수 해양 방류 규탄 성명서'를 긴급의안으로 상정해 대응 방안을 논의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족발이 2021-04-15 11:36:37
이것들은 주둥이만 살아서 아마 물에 빠지면 입만 하늘을 향해 있을거야.... 구라쳐야되서
210.***.***.89

나도 일본싫지만 2021-04-15 08:14:32
좌의장님은 좀 배우고 오세요! 뭘 배출하냐가 중요한게 아니라! 그 양의 인체에 해로운가를 디테일하게 설명하세요! 제2의 광우뻥 사태로 이어지면, 어민들만 죽어나는 겁니다.

https://npp.khnp.co.kr/board/list.khnp?boardId=BBS_0000020&menuCd=DOM_000000103003004001&contentsSid=110

우리나라의 삼중수소 배출량 입니다.
49.***.***.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