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코로나19 확진자 또 속출...하루 평균 10명꼴
제주 코로나19 확진자 또 속출...하루 평균 10명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확진자 7명 추가 발생...도내 확진자 접촉 이력, 누적 785명

제주특별자치도는 9일 오후 7명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부터 9일 오후 5시까지 일주일간 69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제주지역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9.86명으로, 근 10명꼴이 됐다. 

제주에서는 5월 들어 총 7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올해에는 364명이 추가로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누적 확진자 수는 785명이다.

이날 발생한 확진자 7명 중 6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로 파악됐으며, 1명은 코로나19 유증상으로 진단검사를 받고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 779번 확진자 A씨는 코로나19 유증상으로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은 도민이다.

A씨는 지난 7일부터 발열, 인후통 증상이 있어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고 9일 오후 2시 50분께 확진판정을 받았다. A씨는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됐고, 현재 감염경로 파악을 위한 역학조사를 받고 있다.

780번 확진자 B씨는 지난 7일 확진된 759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B씨는 759번 확진자의 역학조사 과정에서 접촉자로 분류돼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9일 오후 2시 50분께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

B씨는 현재 별다른 증상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781번 확진자 C씨는 8일 확진 판정을 받은 제주 769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접촉자로 분류돼 서귀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9일 오후 2시 50분께 확진판정을 받았다. C씨는 현재까지 코로나19 증상 발현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782번 확진자 D씨는 지난 4월 26일 확진 판정을 받은 제주 699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D씨는 가족의 확진 판정 직후 지난 4월 26일 실시한 검사에서는 음성으로 확인돼 자가격리를 진행해왔고, 8일 격리 해제를 앞두고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 결과 9일 오후 3시 30분께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 

D씨는 현재 기침 증상을 보이고 있으며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방역당국은 D씨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됨에 따라 접촉자와 이동 동선은 최소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783번 확진자 E씨는 지난 6일 확진된 제주 751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E씨는 751번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 과정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확인돼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9일 오후 3시 30분께 최종 확진판정을 받았다. E씨는 인후통 증상을 호소하고 있으며,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784번 확진자 F씨는 8일 확진 통보를 받은 제주 777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F씨는 제주 777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연락 받고 제주시 서부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9일 오후 3시 30분께 확진판정을 받았다. F씨는 현재 오한, 근육통, 인후통 증상을 보이고 있으며,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785번 확진자 G씨는 8일 확진된 제주 772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제주시 동부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9일 오후 3시 30분께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코로나19 관련 증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이들 확진자들의 진술을 확보하고 신용카드 사용 내역 파악,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고 있다. 이들에 대한 상세 동선과 접촉자가 확인되는 즉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한편, 9일 오후 5시 기준 제주지역 격리 중 확진자는 88명, 격리 해제자는 697명이다. 제주 가용병상은 총 255병상이며, 자가격리자 수는 818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제주도는 도민이 지켜야 산다 2021-05-10 09:45:36
이제 해외에 나가지 못해 제주로 몰리는 일시적인 특수는 오래 가지 않는다.
도민들 인내심도 한계에 왔다.
지역 감염이 본격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지금 공항 타령 하고 앉아 있을 때가 아니다.
코로나시국에 무슨 공항타령이냐?
집에서 수돗물도 안심하고 먹지 못하는게 제주의 현실이다.
정수장이 폐쇄돼고 있는 상황에 처한게 제주다.
이대로 관광객 폭증을 방치하면 진짜 제주도 망한다.
2공항 취소하고 관광객 입도세 도입하자.
쓰레기도 못치우고 하수도처리도 못하는 제주도다.
도민이 제대로 못사는데 무슨 신공항이냐?
223.***.***.65

소나무 2021-05-10 07:55:28
서울경기는 코로나로 난장판되어는데 그느낌을 당해봐라
211.***.***.199

말만 번지르르르 2021-05-10 04:00:54
지역감염이 확산되는 상황이 닥쳐도 특단의 대책이 안나온다. 도정시스템에 문제가 있다는 얘기다.
원지사가 제대로 된 도지사라면 시작도 안한 대권일정은 잠시 미루더라도 관광객 코로나 사전검사 필증 도입 추진해야 한다.
말만 번지르르르 하니 맨날 묙 먹는거다.
14.***.***.57

부엉생이 2021-05-09 19:07:30
원지사가 옳았다.
제주 방문객 코로나19 양성확인 증명해야만 입도 할수있는 정책을 펼쳤어야...
작년에 원지사가 이같은 주장을 하자 정부여당은 물론 각 언론들이 비판을 하더니...
그때 이 정책을 그대로 밀어부쳤다면 지금 이런 상황은 안왔을걸...
어째튼 아쉽다...
211.***.***.120

이대로 2021-05-09 19:02:41
원희룡 지사는 어디 숨었나,
방송에 나와서 J방역 자랑 질 하더니
국경 수준의 방역을 자신 하더니,
비상상황에 코빼기도 안보염서
페북질에 푹 빠져서 헤어나오질 못하네.
제주 방역 최종 책임자가 정말 이럴 겁니까?
도민들 홧병으로 열불 나는 거 몰람신거 닮아.
제발 정신 차리고, 급한 발등의 불을 끄시라
223.***.***.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