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불로 코로나 바이러스 태우고 희망 새싹 돋길”
“들불로 코로나 바이러스 태우고 희망 새싹 돋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새별오름서 제주들불축제 하이라이트 ‘오름불놓기’ 장관 연출

코로나19 아웃(COVID19 OUT)의 염원을 담은 제주 들불이 활활 타올랐다. 

코로나19 방역 차단을 위해 올해 온라인 행사로 전환된 제23회 제주들불축제의 메인 행사 ‘오름 불 놓기’가 13일 오후 7시부터 제주시 애월읍 새별오름 일원에서 진행됐다. 

코로나 확산 차단 조치에 따라 사전 예약된 드라이브인(drive-in) 차량 400대만 출입이 허용되고, 오프라인 대면 프로그램이 전면 취소된 가운데 진행됐다. 

제주시는 이날 하루종일 새별오름 일대를 철저히 통제했다. 사전 예약되지 않은 차량과 사람의 진입을 철저히 통제했고, 출입객 모두를 대상으로 발열체크했다. 

또 경찰과 소방도 현장에 출동해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했다.

사전 예약된 차량을 제외하고 철저히 통제된 제주 새별오름.
오름불놓기 행사에 대형 모니터로 도내 예술단체의 온라인 공연도 진행됐다.

본격적인 오름불놓기 행사 전에 새별오름 곳곳에 설치된 대형 모니터를 통해 다양한 문화 공연이 온라인 중계됐다. 제주시는 코로나로 어려운 문화·예술인 지원을 위해 사전에 공연 영상을 촬영, 이날 축제 현장에서 상영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영상 메시지를 통해 “타오르는 불길에 근김과 걱정을 태우고, 고약한 코로나도 들불과 함께 타길 바란다. 들불이 태운 자리에서 새싹이 돋아나듯 희망이 솓길 바란다”고 말했다.

좌남수 제주도의장도 “활활 타오르는 들불이 도민의 안녕과 화해, 상생을 가져오길 바란다. 타오르는 들불을 통해 도민 모두 소원을 성취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은 “타오르는 들불을 통해 코로나를 함께 극복하자. 도민 모두 원하는 것을 성취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했다. 

안동우 제주시장이 제주 들불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타버리길 기원한다고 말하고 있다. 

안동우 제주시장은 “들불이 코로나 바이러스를 태워버리길 바란다. 우리 모두 마스크를 벗고 웃을 수 있는 날을 기대한다. 희망의 불이 온라인을 통해 전 세계에 코로나 백신처럼 퍼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새별오름 위로 미디어파사드와 함께 불꽃놀이 폭죽이 화려하게 펼쳐지면서 드라이브인으로 들불 오름불놓기를 관람하는 축제객들 모두 일제히 환호성과 박수를 보냈다. 

들불축제는 오는 14일까지 예정됐다. 14일에는 새별오름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묘목 나눠주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들불축제는 제주의 목축문화인 방애와 정월대보름 소월 빌기 등을 계승해 연간 30만명 가까이 참석하는 우리나라를 대표하고 세계로 뻗는 축제다.

옛 제주 사람들은 소에게 풀을 먹이기 위해 들판 등을 찾아다녔는데, 양질의 목초 확보를 위해 해묵은 풀과 해충을 구제하기 위한 방법으로 늦겨울에서 초봄 사이 들판에 불을 놓았다. 당시 제주 사람들은 이처럼 들불을 놓는 행위를 ‘방애(화입) 놓는다’라고 했다.

이처럼 방애를 놓으면 진드기 등 병해충이 사라지고, 새로운 풀이 자라면서 전통적인 목축 활동에 도움을 줘왔던 것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한해 액운을 떨쳐내는 축제로 승화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혜징징 2021-03-15 17:35:33
우리나라에서 하는 이런 축제가 있었는지 몰랐다. 이 기사에서 들불이 코로나를 빨리 태워버려서 코로나가 사라지는 마음을 표현했는데 나도 이 기사를 읽으면서 이 들불이 코로나를 종식시켜 우리가 하루라도 빨리 마스크를 벗고 자유롭게 생활하는 날이 오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61.***.***.17

들불 2021-03-15 09:59:48
들불축제는 없어져야 마땅합니다.
병충해 예방 하나도 효과없다는 결론이 났습니다.
농민은 밭에서 나온 콩깍지 하나 못태우게 하면서, 이렇게 관에서 주도하여 불을 놓을 수 있습니까?
미세먼지, 환경 오염을 관에서 조장하는 이 행사는 시대의 트렌드에 맞춰 다른 방향으로 바꿔야 합니다.
내연기관 자동차도 모두 없앤다고 상상하지도 못한 일이 펼쳐지는데 언제까지 방화할 건가요?
학생 교육을 책임지는 수장은 앞장서서 반대하셔야지, 거기에서 환영사를.....
축제에 쏟아부은 예산과 노력으로 코로나로 힘든 사람들에게 희망의 새싹이 돋게하는 것이 어려운 시대를 이끌어가는 리더의 참모습입니다
59.***.***.69

보는눈 2021-03-15 05:46:11
행정력낭비 혈세낭비 도저히 도민의 바램을 읽지 못하는 도행정 시행정

그디 들어갈 돈이면 하루 하루 한끼로 허기를 때우며 살아가는 어려운 분들에게 컵라면이라도 몇개씩 드리는게 진정 도민의 바램인 가치있는 행정이라 본다
39.***.***.161

도민 2021-03-15 01:34:45
들불에 도민 마음만 타들어가네.. 행정에서 불놀이하는데.. 농작물 소각도 못하는 농심은 생각을 안하나? 농작물 소각하지말고 파쇄하라고?
노령화돼고 일당 아까워서 혼자 일하는 농부들이 태반인데..언제 순번기다리면 파쇄기 임대하냐..
농작물 소각금지? 이게 법이야..3월-5월에는 소각할수있게 해줘야지..일년내내 소각하는것도 아니고..
39.***.***.68

참나 2021-03-14 10:22:40
이참에 들불로 히롱히롱 태우고 새싹돋길~~
3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