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제주 78명 무더기 확진...또 여행모임 12명 감염
주말 제주 78명 무더기 확진...또 여행모임 12명 감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계적 일상회복 속 모임과 여행이 늘면서 주말 제주지역 확진자가 80명에 육박했다. 학생 확진자도 속출하면서 등교 중지 학생도 3000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28일 제주도에 따르면 어제(27일) 35명에 이어 오늘 0시부터 오후 5시까지 43명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통보를 받으면서 주말 확진자가 78명으로 치솟았다.

오늘 신규 확진자 중 21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다. 20명은 다른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이거나 방문객 등 외부요인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2명은 감염경로를 확인 중이다.

신규 확진자 중 12명은 새로운 집단감염 사례다. 제주도민인 이들은 22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충청남도과 전라북도 지역을 거쳐 24일 제주로 돌아왔다.

여행에 함께한 지인 14명 중 1명이 어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여행객 전원을 상대로 진단검사를 진행한 결과 오늘 11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인원은 12명이 됐다.

제주도는 이들을 신규 집단감염 사례인 ‘제주시 여행모임 2’로 분류하고 확진자의 가족과 접촉자를 상대로 대대적인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제주시 여행모임’ 집단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했다. 지인 사이인 11명은 19일부터 21일까지 충북 단양과 제천지역 등을 다녀왔다. n차 감염 여파로 현재 관련 확진자는 16명으로 늘었다.

천안시 종교시설을 방문한 ‘천안시 교회 제주 발생’ 집단에서도 주말사이 5명이 추가되면서 누적 확진자 수가 9명으로 늘었다. 

제주도는 단체 여행을 통해 2건의 집단사례가 발생하자, 도민들을 상대로 가급적 외부로의 여행 자제를 당부했다.

돌파 감염에 대비해 접종을 했더라도 다른 지역을 방문한 뒤 입도할 때에는 반드시 공항 선별진료소나 가까운 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을 것도 요청했다.

접종 사각지대에 놓인 학생들의 감염도 이어지고 있다. 가족간 감염 등의 여파로 주말 사이 8개 학교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오늘 학생 확진자만 최소 5명이다.

현재 치료 중인 학생 확진자도 100명에 육박하고 있다. 학교마다 원격수업 전환을 결정하면서 등교중지 학생만 최대 4000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3
도민 2021-11-29 17:53:48
관광객에게 세계문화유산 홍보만 하지말고
입도관광객에게는 그것에 상응하는 문화관광분담금 또는 환경분담금 또는 그냥 자원 리사이클링등의
비용분담금을 부과하여야 한다고 본다.
관광객은 넘쳐나는데 먹고싸지르는건 언제까지 우리세금으로 해야하나.
세금 걷어서 사회 간접비용으로 쓰고 개인에게는 아무런 혜택도 돌아오지 않는데
세금은 내고 싶겠냐고......
219.***.***.82

코로나 2021-11-29 13:57:56
정신나간아줌씨들여행가지말고가만히좀있어라
223.***.***.85

얼탱이 2021-11-29 11:22:24
봉쇄한다고 막아졈시민 다른 나라들은 무사 난리라? 호들갑들 떨지마랑 마스크 잘 쓰고 그냥저냥 살암시문 될껄 무신 오바질들은 ㅉㅉ
118.***.***.223

도민 2021-11-29 11:22:15
위드코로나라고 마스크안쓰고
숟가락같이담그며식사하란소리는아닌것같습니다.
더욱더예방에철저히하며조심해야하거늘.
정신상태가글러먹은것같네요.
39.***.***.242

제주 2021-11-29 11:11:51
지나간 얘기 같지만 처음부터 일괄봉쇄조치를 했었다면...
다들 한번에 조금만 참고 견디었으면 어쨌을까하는 생각입니다
이제는 일상화가 되어버린 환자 발생은 어쩔수 없겠군요...
112.***.***.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