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제주 “버스 준공영제 관리감독 소홀 따져봐야”
정의당 제주 “버스 준공영제 관리감독 소홀 따져봐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의소리]가 보도한 ‘아리송한 3억원…제주도, A버스업체 경찰 수사 의뢰’ 기사와 관련, 정의당이 준공영제 버스운송업체의 도덕적 해이를 꼬집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9일 보도자료를 내고 “행정의 관리 감독이 소홀했던 것이 아닌지 꼼꼼하게 따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의당은 “제주도가 버스준공영제 업체를 경찰에 수사 의뢰했다고 한다. 2020년 감사보고서에서 3억원 정도에 대한 증빙서류가 없고, 회계처리 기준도 위반한 사실이 확인됐다. 버스 준공여제 시행으로 5년간 600억원이 넘는 공적자금이 투입됐는데도 자본잠식 상태가 심각해 회사 존속도 불확실한 상황”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업체는 매년 버스운영에 필요한 비용과 적정이윤까지 포함해 표준운송원가를 책정했다. 경영상태가 심각하다는 것은 투입된 공적자금이 다른 곳에 쓰였다는 의혹을 지울 수 없다. 도민 혈세가 들어간 만큼 의혹이 없도록 철저한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의당은 “다른 업체도 비슷한 사례가 없는지 조사해야 한다. 매년 1000억원의 보조금이 지급되면서 업체의 도덕적 해이가 심각하다는 지적은 여러차례 제기됐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2019년 제주도 감사위원회 감사에서도 임원에게 급여를 과다하게 지급하는 등 부당한 지출이 확인된 바 있다. 도민 혈세가 눈먼 돈으로 전락할 수 있었던 이유가 행정의 관리 감독이 소홀인지도 꼼꼼하게 따져야 한다”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2021-07-12 11:41:02
도민의 안전을 위해 버스완정공영제로 갑시다!!
112.***.***.201

나그네 2021-07-11 21:34:26
이제 제주에서 아무도 공영버스 못 건드린다. 그냥 운전사들 공무원으로 임용해 버려라.
61.***.***.164

송현우 2021-07-10 09:07:37
버스 기사님들아,
제발 갑질이나 하지마라.
백에 99놈은 싸가지로 장착.
느그들이 왕이냐?
백에 한 분껜 저절로 감사합니다 소리가 나온다만
나머지 것들에겐,에잉~~
118.***.***.122

ㅎㅎ 2021-07-10 07:28:38
버스준공영제 폐지를 원합니다
혈세가 들어간 만큼 효과는 미미하고
각종 부작용과 병폐만 생겨남
버스회사와 짬짬이가 의심되는게 당연함
천억을 퍼부어도 제대로된 감시가 없다는게 말이됨?
다른보조사업 몇백,몇천만원도 서류하나하나
살펴보는데 천원이 아니라 천억인데
누구 주머니로 다 들어감?
220.***.***.213

제주도민 2021-07-09 18:38:20
이참에 버스업체들 싸그리 전부다 경찰수사해야할듯~~ 버스기사들은 화장실도 없는 열악한환경속에서 하루종일 운행하는데.... 버스업체들은 배불리기에만 혈안이고... 꼼수를 쓴건지 편법을 사용한건지 정확하고 명확하게 조사를 하여야한다!!
11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