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운명 결정 여론조사, 설 연휴 지나서 실시한다
제주 제2공항 운명 결정 여론조사, 설 연휴 지나서 실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개 언론사 컨소시엄, 대표자 회의서 최종 결정...유권해석 따른 안심번호 발급 일정 늦어져

제주 제2공항 운명을 결정할 여론조사가 설 연휴 전이 아니라 설 이후에 실시된다. 제주도와 의회, 9개 언론사컨소시엄 간 협의 일정이 예상보다 길어지면서 안심번호 발급 일정이 당초 계획보다 늦어진 때문이다. 

29일 제주도기자협회에 따르면 제주 제2공항 여론조사를 맡게 될 언론사 컨소시엄 대표자 회의를 통해 여론조사 시기와 발표 일정을 확정지었다.

제2공항 여론조사는 제주도기자협회 소속 9개 언론사(KBS, MBC, JIBS, KCTV, CBS, 연합뉴스, 제민일보, 제주일보, 한라일보)가 컨소시엄으로 진행한다.

언론사 컨소시엄은 2월 초 여론조사 시기와 발표시기를 공개할 계획이다.

제2공항 여론조사는 당초 설 연휴 이전에 실시할 계획이었지만 도의회가 이미 선관위를 통해 받은 언론사 의뢰 여론조사 유권해석과 별개로 제주도가 재차 유권해석 절차를 밟는 물리적 기간이 소요됐고,  제주도와 도의회-언론사 컨소시엄간의 협의가 예상보다 늦어진데 따른 안심번호 발급 일정이 불가피해 자연스럽게 설 연휴 이후 조사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제2공항 여론조사는 국내 여론조사전문기관 2곳에 의뢰해 각각 제주도민 2000명과 성산읍 주민 500명을 대상으로 ‘제2공항 건설’에 대한 찬성-반대 의견을 묻는다.

여기에 제주도와 도의회가 직접 조사를 의뢰할 수 없기 때문에 선거관련 질문으론 정당 지지도를 묻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론조사 비용은 약 6000만원 정도로 예상하고 있다. 9개 언론사가 1/N로 분담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제3의 기관에 의한 여론조사와 관련해 가장 우려됐던 ‘국토부 수용’ 문제는 해소된 상황이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3일 보도자료를 내고 언론사 컨소시엄 여론조사와 관련, “제주도에서 합리적, 객관적 절차에 따른 도민 의견수렴 결과를 제출 시, 정책결정에 충실히 반영할 계획”이라며 수용 의사를 이미 밝혔다.

제2공항 여론조사는 언론사 컨소시엄을 통해 진행하고, 그 결과를 제주도에 제출하면, 제주도는 국토부에 도민의견으로 전달하는 수순을 밟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4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48
최준 2021-02-06 01:02:11
니네가 지키려는 삶의터전 이뭔데? 귤농사 짓고 똥돼지 소말 키우고? 삶의터전을 지키기위해 니들이 뿌려대는
농사로 인한 재초제 ,농약 ,각종 수천종의 화학물질과 동물들에 게 주는 온갖 항생제가 용수천을 통해 바다로 내려와 바다가 적조화 현상으로 소라,전복을 비롯한 여러 바다생물들이 죽어서 사라져가고 있다고 연구결과 밝혀졌다
생태계파괴의 주범들은반대하는 니들이다 니들의 터전을 지키기위한 이기적인이고 독선적인 행동들이 제주도 발전을 저해하고 제주도민들에게 피해를주는 원흉인걸 각성해라
211.***.***.66


사람안전이 먼저, 제2공항찬성 2021-02-05 17:29:58
포화상태가 된 제주공항!!

일자리 없어
제주를 떠나는 청년들!!!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우리 자녀ㆍ손들의
일자리를 위해,

고사되어가는 제주경제회생위해

제2공항은 선택이 아닌 필수!!!

밝은 제주 미래!!
제2공항 찬성으로!!!
118.***.***.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