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년간 줄줄 샌 삼다수’ 제주개발공사 횡령 의혹 직원 6명 수사 의뢰
‘수년간 줄줄 샌 삼다수’ 제주개발공사 횡령 의혹 직원 6명 수사 의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학 개발공사 사장 5일 긴급 브리핑서 "책임 통감...철저한 사실관계 규명" 사과

 

5일 오전 긴급 브리핑을 갖고 있는 김정학 제주도개발공사 사장.

김정학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사장이 [제주의소리]가 지난 6월28일 단독 보도한 “빼돌린 제주삼다수 뒷주머니로?” 기사와 관련, 제주삼다수 무단반출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사법기관에 수사 의뢰한다고 5일 밝혔다.

김 사장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긴급 브리핑을 갖고 "특별감사 결과 삼다수 무단반출 사실이 일부 확인됨에 따라 증거자료 등을 바탕으로 오늘 오전 경찰에 고소 조치했다"고 말했다.

김 사장은 "철저한 사실관계 규명을 통해 도민들께서 한 치의 의구심이 들지 않도록 사법기관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며, 향후 법과 규정에 따라 엄중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 사안은 지난달 공사 내부 제보를 통해 촉발됐다. 삼다수 물량을 생산라인 뒤로 빼돌렸다는 의혹으로, 수 년에 걸쳐 이 같은 행위가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개발공사는 감사 과정에서 혐의가 드러난 직원 4명에 대해서는 직위해제 조치했다. 4명이었던 가담자는 6명까지 늘었다. 생산팀 3명, 물류팀 1명, 설비자재팀 1명, 사회공헌팀 1명 등으로 이들 중에는 중간관리직을 맡고 있는 과장급 직원도 포함됐다.

현재까지 확인된 횡령 건은 3건에 12팰릿(Pallet·파레트)으로, 단위를 환산하면 1152팩에 6912병이다. 금액으로는 소비자가 기준 400만원 상당이라는 것이 개발공사의 설명이다.

개발공사는 제품 생산 과정에서 잘못된 제품이 생산됐을 경우 폐기처분 하지 않고 빼돌리거나, QR코드를 찍지 않은 상황에서 일부를 남겼다가 이를 무단 반출하는 수법이 사용된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와 관련 김 사장은 "도민의 공기업임에도 불구하고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오히려 심려를 끼쳐 드렸다. 저희 전체 임직원 모두 책임을 통감한다"고 머리 숙여 사과했다.

김 사장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예방대책을 마련해 즉각적으로 시행하는 한편, 조직 내부 혁신과 기강 확립을 통해 향후 이와 같은 사례가 절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보다 적극적이고 실제적으로 공사 윤리경영체계를 고도화하고 임직원 개개인 모두에게 윤리 가치가 내재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2
구속하라 2021-07-09 08:48:20
제주의 먹는 식수를 불법으로 빼돌린 자들 모두 구속하고 삼다수를 판매 시작한 이후 부터 전수 조사하여야 한다.
이런자들 불법으로 삼다수를 팔아 치운행위는 도민의 식수를 고갈시키려는 의도이며 제주도민의 재산을 횡령한것이며 강력한 조치를 해야 한다.
106.***.***.249

자질 2021-07-08 19:11:31
개발공사는...운전수도 빽으로 들어가는디.아니?
112.***.***.192

종울림 2021-07-07 03:44:09
이번 기회에 관련자 및 최고책임자 엄중문책(집에 보내고) 하고 혁신하세요. 도 고위직공뭔하다 낙하산 으로 사장자리 제발 주지말고,,,, 전문경영인을 영입 , 수익향상에 최선을 다하여 세계최고가 될 수 있는 에비앙의 물을 넘어...생수의 성지가 될수 있도록 하세요 본건 기사를 올린만큼 제주의 소리 인터넷 신문에서도 물관리에 관하여 지속적으로 채찍질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보도를 하여 주기 바랍니다
218.***.***.48

삼다 2021-07-06 04:52:14
400만원 님 장난 그만 하시고 이제 법의 심판을 달게 받으세요 저가봤을때는 20억 이상 횡령 했을꺼 같은데 조사하면 다오겠지만 현금으로 받은거는 어쩔수 없지만 이체내역은 거짓말 못합니다 님 검경이 바보인가요 죄값 치루세요 거짓은 거짓을 덥을뿐 뻔한 거짓말 초딩도 알겠네요 ㅎㅎ
223.***.***.54

400? 2021-07-06 02:56:15
웃고 갑니다 수년간 400만원??? 400억??? 왜 거짓말 하죠 수사의뢰 했다니까 통장 조사 나올텐데 파기한것까지 지금이라도 횡령한 사람들 진실을 밝히세요 나중에 더 엄벌한 처벌 받을수 있오요 검경이 그렇게 호락호락 하지 안해요 참 못된 사람들 같으니 돈에 눈먼 사람들
22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