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제주외국어 체험축제...31일 누웨모루거리서 열린다
2019 제주외국어 체험축제...31일 누웨모루거리서 열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인재개발원이 오는 31일 누웨모루거리에서 '2019 제주 외국어 체험 축제'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제주 외국어 체험 축제는 제주국제자유도시에 걸맞은 도민 외국어 능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도민, 관광객, 거주 외국인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게 올해 처음으로 마련되는 자리이며 다양한 체험 부스와 홍보관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는 오전 11시부터 시작되며 ▲외국어 어렵지 않아요 ▲룰렛을 이용한 외국어 알아 맞추기 ▲외국어 단어 맞추기 스피드게임 ▲외국어로 말해보자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무대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식전 공연으로 ‘노리안마로 길트기와 공연’에 이어서 개막식이 오후 3시30분부터 진행되며 식후 공연으로 줌바댄스가 이어진다.

이어 무대 프로그램으로 오후 4시부터 ‘누구나 부르는 외국 노래’와 ‘외국인이 부르는 한국노래’에 이어 왈와리와 방대한이 참여하는 초청공연이 펼쳐진다.

외국어 체험행사 프로그램으로는 ‘외국어로 말해보자!’를 컨셉으로 6개 언어 10여개 이상의 체험부스에서 원어민 강사 등을 통해 즐겁게 1:1 회화를 병행하면서 배울 수 있는 코너가 운영된다.

또 보드게임, 골프 퍼팅연습, 드럼연습 등을 영어로 말하며 체험할 수 있는 체험부스도 운영된다.

중국어권 체험부스는 인형 종이접기, 중국지도 퍼즐, 경극 가면 만들기, 중국 다도문화 소개 등을 중국어로 대화하며 체험하게 된다.

또한 일본어 체험부스는 우-쿨레레와 보드게임 등을 통한 말하기, 러시아어는 시베리아 횡단 철도여행 이야기를 주제로 운영되며 이외에도 베트남어, 힌디 생활언어도 배워보는 부스가 다양하게 운영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다양한 국가의 음식 원어민과 함께 만들며 체험할 수 있는 세계음식체험 부스와 어학원과 유학원에서 운영하는 홍보관과 심폐소생술과 제세동기를 배울 수 있는 소방 안전체험 부스도 운영될 예정이다.

김기범 제주도 인재개발원장은 “처음 개최되는 2019 제주 외국어 체험 축제를 계기로 도민 누구나 쉽게 실용 외국어를 배울 수 있는 교육 여건 조성과 관련 프로그램을 더욱 활성화 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