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제주지사 갈등 야기하나? “제2공항 찬반 의견 오늘 밝힌다”
원희룡 제주지사 갈등 야기하나? “제2공항 찬반 의견 오늘 밝힌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3시 여론조사 관련 입장 발표 예정...찬반 의견 표명 따라 도민갈등 증폭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제주 제2공항 도민 여론조사 결과와 향후 추진 방향에 대한 의견을 오늘(10일) 국토교통부에 제출하기로 했다. 

10일 제주도는 이날 오후 원 지사 주재로 정무부지사와 공항확충추진단장 등이 참여하는 회의를 열어 국토부에 제출할 제2공항 관련 의견서를 최종 확정 짓기로 했다.

이날 오후 3시에는 도청 4층 탐라홀에서 원희룡 지사가 직접 제2공항에 대한 제주도의 공식 입장을 밝히고, 취재진과 질의응답을 주고받는 대면 브리핑을 가질 예정이다.  

실무진은 제2공항 추진과 반대, 중립적 판단 등 세 가지 시나리오별 문서를 미리 준비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석 논란을 없애기 위해 문구 수정에도 공을 들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존에 알려졌던 중립 입장과 달리 원 지사가 찬반 한쪽의 의견을 명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최근 국토부에도 원지사의 찬반 의중이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럴 경우 도민 갈등은 물론 정치적 후폭풍을 피할 수 없을 전망이다. 원 지사는 그동안 또 다른 갈등을 야기할 수 있다며 입장표명을 미뤄왔다. 

더욱이 원 지사와 좌남수 도의회 의장은 2020년 11월11일 도청 기자실에서 제2공항 도민 여론조사를 발표하면서 찬반 갈등 유발 행위를 하지 않기로 한 합의문을 공개하기도 했다.

당시 작성된 합의문 4조에 ‘도민 의겸수렴  제주특별자치와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갈등을 유발하는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된다’고 명시돼 있다.

그동안 제2공항의 필요성을 언급해 온 원 지사가 여론조사 결과를 무시하고 찬성 입장을 밝힐 경우 직접적인 갈등 유발행위로 간주돼 도의회와 전면적 충돌도 불가피해진다.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아직까지 입장이 정리되지는 않았다. 오후에 도지사 주재로 회의를 열어 결정할 것”이라며 “더이상 미룰 생각이 없다. 오늘 중 국토부에 의견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여러 사람들을 만나며 제2공항에 대해 의견을 수렴해 왔다”며 “여론을 전달하면 최종 판단은 도지사가 결정한다. 그에 따른 입장도 발표할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원 지사는 오후 3시 도청에서 이와 관련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국토부는 앞선 2월26일 공문 하나를 제주도에 보냈다. 당시 국토부의 요구는 제2공항 도민여론조사에 대한 입장과 향후 추진 계획에 대한 입장 두 가지였다. 기일은 3월10일로 정했다.

2월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도민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에서 한 곳은 찬성 43.8%, 반대 51.1%, 다른 조사기관은 찬성 44.1%, 반대 47%의 보고서를 내놓았다. 

제2공항 후보지인 서귀포시 성산읍 지역주민 500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에서는 찬성이 각각 64.9%, 65.6%로 반대 31.4%, 33.0%에 절대 우세를 보였다.

제주도는 여론조사의 신뢰성과 공정성을 확보했다며 도의회와의 협약에 따라 2월23일 여론조사공정관리공동위원회를 거쳐 보고서만 국토부에 제출했다. 

국토부의 추가 입장 요구에 시민사회단체를 중심으로 정부가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는 여론이 불거졌다. 제주도의 의견서 내용에 따라 국토부의 향후 추진 방향도 정해질 전망이다.

국토부는 환경부와 마지막 전략환경영향평가 협의를 벌이고 있다. 환경부는 조류충돌 가능성과 동굴, 숨골 조사, 법정 보호종 조사가 미흡하다며 두 차례 보완을 요구한 상태다.

변창흠 국토부장관은 2월22일 열린 제384회 국회 임시회 제5차 국토교통위원회 회의에서 제2공항 여론조사 결과에 국토부 의견을 가미해 환경부에 제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6
쓰레기들아 2021-03-11 14:52:08
제주 서부 쓰레기들아.. 동부 사람들은 처음 제주도 서부에 공항 간다고 소문 났을 때, 제주도의 미래와 청년들 취업을 생각해서 공항 반대 안 했다.

막상 힘 없는 동부로 최종 결정 되니, 결사 반대하는 서부 놈들, 너희는 쓰레기다.

처음 서부로 공항 간다고 했을 때, 모두 환영 했다. 서부 땅값 폭등할 때도, 동부에서 아무도 공항 반대 안 했다.

힘 없는 동부로 공항 최종 결정 되니, 환경 파괴라고 서부 놈들이 반대하기 시작했다. 제주도 쓰레기들 수준이 참...

동부에 공항 건설한다고 하니, 서부 놈들이 결사 반대 하네. 공항 들어오는 제주 동부는 찬성하는데, 서부가 왜 반대하냐?

핌피 현상.. 남 잘되면, 배 아픈거지.. 제주 서부는 동부 잘 되는 것을 못 참는다. 제주도 촌놈들
211.***.***.214

고시해야합니다 2021-03-11 12:59:11
반대하는분들.,.현 공항은 확장어렵다는데..비행기 착륙못하고 뱅뱅돌다가 인명사고발생하면 책임지실거예요??

여론조사도 2천명대하고 반대만큼 찬성률도 꽤 높았고,공항 지어질 성산읍 도민들은 월등히 높게 찬성 나왔습니다.
그만들하세요!!6년동안 기다리면 피해본사람들도있고..협소한 현 공항 문제점들 생각하면 제2공항 필요합니다.
추진력있는 도지사님 응원합니다.
1.***.***.202

제주도민 2021-03-11 04:19:20
그럼 이제껏 민주당은 무슨이유로 반대하는건데? 원희룡이 국민의힘이라서 성산과 거리가 먼 인구가 많은 제주시, 제주서부에 표플리즘으로 표 구걸하고, 내년 제주도지사 민주당으로 만들어보잰 인구 족은디 성산, 서귀포, 제주동부 사람덜은 무시행 원희룡과 각세우잰 반대짝에 선거라?

겐디 제주도민의 염원으로 제주도에도 공항 1개 더 필요하댄 정부에 제출행 도민의 염원이 이뤄졌다고하고 제2공항분석끝에 제주동부 성산에 부지가 선정되난 그때부터 지역적으로 찬성, 반대파가 나눠진거 아니라?

국토부에서 부지선정 부터 예타, 사타까지 완벽한 보고서를 작성하고, 반대단체들의 마지막단계인 기본계획고시전에 여론조사 강행해서 여론조사했는데 인구가 적은 성산, 서귀포 지역인데도 찬반의 우열이 없고, 해당지역은 압도적찬성.뭐가 문제라?
118.***.***.206

여론조사결과 2021-03-11 04:18:34
찬성지역이자 국책사업 부지의 성산 제주동부 서귀포의 인구: 제주도 인구의 25%
반대가 높은 반대지역 제주시, 제주서부의 인구: 제주도 인구의 75%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점을 이용해 집단지역이기주의 기반으로 국토부의 부지선정, 예타, 사타까지 완벽하다고 끝낸 보고서에 기본계획고시만 남겨둔 상태에서 반대단체가 무리하게 법에도없고, 말도안되는 전체도민의 여론조사를 강행해서 여론조사 결과,

지역간 집단지역이기주의만 반대하는 결과만 나왔고, 전체 찬반은 팽팽하고 우열이없고, 이건 인구가 상대적으로 적은 지역에서 이정도 찬성비율이 나온건 제주서부말고 제주시 지역에서 의외로 찬성이 많이 나왔고, 전체 여론조사 결과도 오히려 찬성이 높다고봐도되고, 해당지역 성산은 압도적 찬성! 뭐가 문제냐? 기본계획고시하라!
118.***.***.206

집단지역이기주의 2021-03-11 04:17:23
서쪽 놈들아.. 집단 지역 이기주의 이제 그만 치워라 이놈들아! 여론조사결과 제주동부, 성산, 서귀포 압도적 찬성이고, 제주시, 제주서부 반대로 나왔는데, 환경 이딴말로 반대한다는 개소리는 그만하고.. 성산공항 짓는데 수용주민이 29명으로 가장적고, 그리고 성산공항 도민 여론조사는 찬반이 팽팽하고, 제2공항 부지 수용지역 성산읍 주민은70% 압도적으로 찬성하고.이건 국책사업이 시행되어야하는 것이다..

또한 국토부에서 원희룡 도정 이전부터 제주도,의회의 염원으로 제출한 제2공항 짓는다는 발표가 길게는 10여년간의 분석끝에 결정되었고, 국토부의 부지선정, 예타, 사타까지 완벽하다고하고, 기본고시 앞두고 지역이기주의 반대론자들의 법에도없는 여론조사 요구로 결국 도민 반반, 성산압도적 찬성. 이제는 고시하자!
118.***.***.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