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영리병원 이어 제2공항 여론 또 뒤집은 원희룡 지사
제주 영리병원 이어 제2공항 여론 또 뒤집은 원희룡 지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10일 국토부에 제2공항 찬성 입장 전달...반대 우세 도민여론 무력화 ‘갈등 증폭’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지역 최대 현안인 영리병원에 이어 제2공항에서도 도민의견 수렴 과정을 무시하고 연이어 도민여론과 배치되는 정책 결정을 내려 후폭풍이 예상된다.

원 지사는 10일 오후 3시 제주도청 4층 탐라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제2공항 추진 의사가 담긴 의견서를 국토교통부에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국토부가 2월26일 제2공항 도민 여론조사 결과와 제2공항 사업추진 추진 필요성에 대한 제주도의 입장을 요구한지 12일만에 공식 답변이다.

원 지사는 “국토부의 입장 요구는 도정에 책임을 떠안기려는 것”이라면서도 정작 도민 여론조사 결과에 대해 별도 전문가집단의 자문을 받았다며 찬성 입장 배경을 에둘러 설명했다.

전문가집단이 누구냐는 질문에 원 지사는 여론조사 전문가의 집단별 응답 내용을 분석한 답변을 받은 것이라며 구체적 신원을 밝히지는 않았다.

원 지사가 가장 먼저 내세운 명분은 성산지역 주민들의 찬성 의견이다. 원 지사는 성산지역의 압도적 찬성 여론이 제2공항 입지에 대한 지역주민 수용성 확보를 의미한다고 해석했다.

공항 인근 지역의 찬성 비율이 높고 예정지부지에서 멀어질수록 반대가 우세하다는 점도 언급했다. 이는 기존 공항과의 조화로운 운영에 대한 염려가 반영된 것으로 자체 판단했다.

원 지사는 “제2공항을 추진하지 않았을 때 더욱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며 “국토부는 국책사업을 정상 추진해야 한다. 제주도는 어떤 역할도 하겠다”면서 추진 의지를 드러냈다.

2018년 원 지사는 국내 첫 영리병원인 녹지국제병원 개설 과정에서도 의견수렴을 위해 제주도 숙의형 공론조사를 진행한 바 있다. 그해 4월 위원회의 권고는 ‘불허’ 결정이었다.

원 지사는 당시 “공론조사 위원회의 불허 권고에 대해 최대한 존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넉 달만인 그해 12월5일 공론조사를 뒤집고 외국인 전용 조건부 허용을 기습 발표했다.

이와 관련해 원 지사는 “여론에 따라 모든 정책과정을 무산시켜야 하느냐”며 “여론조사는 구속력이 없다. 이는 무책임한 것이다. 차라리 주민투표를 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강조했다.

도민 화합과 갈등해소를 이유로 여론조사에 합의한 도의회와의 관계도 냉전이 불가피해졌다. 찬성과 반대로 극명하게 갈린 현 상황이 더 악화되는 것도 걱정거리다.

원 지사와 좌남수 도의회 의장은 2020년 11월11일 도청 기자실에서 제2공항 도민 여론조사를 발표하면서 찬반 갈등 유발 행위를 하지 않기로 의견을 모았다.

당시 작성된 합의문 4번째 문항에는 ‘도민 의겸수렴  제주특별자치와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갈등을 유발하는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된다’고 명시돼 있다.

합의문 파기와 갈등 증폭에 대한 우려해 대해 원 지사는 취임 당시부터 자신은 일관되게 공항 인프라 확충을 언급했다며 책임을 정부에 떠넘겼다.

원 지사는 “현 정부가 들어선 이후에 반대 단체와 갈등해소 이유로 평행선을 달려왔다. 의회와의 합에도 국토부가 명확히 공문을 통해 제주도의 입장을 요구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무산시키면 대안이 있나. 현 정권이 어떻게 마무리할지 모른다”며 “제주도지사의 형식적인 중립을 이유로 사업을 무산시키고 덤터기를 씌워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향후 갈등해소에 대해 원 지사는 “갈등 요인은 국가가 더 획기적으로 투자해야 한다. 가덕도 특별법까지 제정하면서 제주는 왜 못하냐. 제주 제2공항특별법을 입법화 하라”고 요구했다.

원 지사는 이날 공개한 입장문을 정리해 오늘(10일) 국토교통부에 공식 제출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제주도의 의견을 토대로 환경부와 마지막 전략환경영향평가 협의에 나서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9
지사~~!! 2021-03-12 09:51:36
아주 잘하셨소이다 현명한 결단에 우리 전 도민들은 쌍수를 들고 환영하오이다 2공항 만만세 성산포 만만세오이다 지사~~
118.***.***.223

결국... 2021-03-12 08:30:35
우려하던 상황이 일어났네요..
어제 오후 제주공항에서 비행기 두대가 접촉사고 발생 큰 인명피해 없어 그나마 다행 기사 보멍 큰소리 치십서!
비성수기고 코로나 19로 공항이 한가한 편인데도 이런 실정이란 걸 알아야 합니다.
대형사고 나면 반대파들이 책임질 겁니까? 어떻게요? 반대파들 호주머니 털어서? 재산 팔아서? LH 직원들도 아니고..
여론조사 결과도 제주도 골고루 반대의견이 많았어도 어차피 참고용인데 제주시 동,서부와 남,북이 서로 다르게 나와 지역 갈등 양상의 결과라 참고용으로도 쓸 수 없다는 걸 모른 체 하며 떠드는 극성 반대파들을 보며 제주의 미래가 암울함을 느낍니다. 중요한 건 제주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층에선 찬성 표가 많이 나왔다는 게 그니마 실낱같은 희망입니다.
61.***.***.154

용담 토박이 2021-03-11 19:31:26
2공항인접지역 성산읍 여론조사 엠브레인퍼블릭 조사에서는 ‘찬성’ 의견이 65.6%로, ‘반대’ 33.0%보다 32.6%p 높았다.
한국갤럽 조사에서도 ‘찬성’ 의견이 월등히 높았다. 찬성 64.9%로 반대 31.4%와는 33.5%p 격차가 났다. 이건 아예 무시하고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인간들하고 아무런 연관성도 없는 여론조사 가지고 미주알 고주알 하며 김치국물 마시지 말고 기다려라 멘붕이 올 것이다. 공항부지 인접지역여론조사가 더 중요하지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 투기꾼들에 발악하는 여론조사는 아무런 의미가 없고 참고용일뿐
제주를 망조들게 만드는 박찬식, 문상빈, 강원보, 김성관 서쪽투기꾼들에 똘마니들 14 188, 118 175 맛이 간 놈. 며칠 안남았다. 원희룡지사 머리가 어떤 머린지. 한달만 기다려봐라
223.***.***.43

도민 2021-03-11 18:39:45
제2공항 강행한다면 제주도민의 선택은 이제 관광객 총량제와 관광환경세 도입 입니다.
모든 국민에게는 행복추구권이 있습니다.. 왜 제주도민은 행복하게 살면 안됩니까?
전 도민 국민청원 합시다.
39.***.***.68

용담 토박이 2021-03-11 14:14:51
2공항인접지역 성산읍 여론조사 엠브레인퍼블릭 조사에서는 ‘찬성’ 의견이 65.6%로, ‘반대’ 33.0%보다 32.6%p 높았다.
한국갤럽 조사에서도 ‘찬성’ 의견이 월등히 높았다. 찬성 64.9%로 반대 31.4%와는 33.5%p 격차가 났다. 이건 아예 무시하고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인간들하고 아무런 연관성도 없는 여론조사 가지고 미주알 고주알 하며 김치국물 마시지 말고 기다려라 멘붕이 올 것이다. 공항부지 인접지역여론조사가 더 중요하지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 투기꾼들에 발악하는 여론조사는 아무런 의미가 없고 참고용일뿐
제주를 망조들게 만드는 박찬식, 문상빈, 강원보, 김성관 서쪽투기꾼들에 똘마니들 14 188, 118 175 맛이 간 놈. 며칠 안남았다. 원희룡지사 머리가 어떤 머린지. 한달만 기다려봐라
22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