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지] 이승용 변호사 피살사건, 발생부터 용의자 체포까지
[일지] 이승용 변호사 피살사건, 발생부터 용의자 체포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3대 미제사건 중 하나인 이승용 변호사 피살사건의 용의자가 22년 만에 붙잡혔다. 

20일 제주경찰청은 이 변호사 사건의 살인교사 혐의로 김모(55)씨를 지난 6월 23일 캄보디아에서 체포, 최근 제주로 압송했다. 제주 경찰은 인터폴에 김씨에 대한 적색수배를 요청한 바 있다.

김씨는 올해 6월 23일 캄보디아에서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붙잡혀 지난 18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로 송환돼 같은 날 제주에 왔다.

김씨는 지난해 6월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 출연해 당시 폭력조직 유탁파 두목인 백모 씨로부터 지시를 받고, 갈매기라고 불리는 손모 씨와 함께 범행을 저질렀다고 주장한 장본인이다. 

이 변호사는(당시 44세)는 1999년 11월 5일 오전 6시 48분쯤 제주시 삼도2동 제주북초등학교 인근에 세워진 자신의 쏘나타 차량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이 변호사 차량 주변에는 혈흔이 가득했다. 

경찰은 이 변호사가 누군가의 공격을 받고, 스스로 차량에 올라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추정했다. 부검 결과 이 변호사는 흉기에 6차례 찔렸고, 흉골을 관통해 심장을 겨냥한 자상도 발견됐다. 

다음은 제주 이승용 변호사 피살사건 발생 초기부터 용의자 체포까지의 주요 일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오류 2021-08-20 15:37:42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8Fch3

제주 변호사 피살 사건 용의자 청원글 입니다
110.***.***.71

오류 2021-08-20 15:23:56
미제 사건은 그것이 알고 싶다 분들이 잘 찾는군요 경찰도 못 찾는 용의자를 검거 잘하시는군요
110.***.***.71